대출, 신용대출, 담보대출, 성형수술, 성형, 지방흡입, 임플란트, 라색, 라식, 화환, 꽃배달, 기념일, 선물, 주식, 펀드, 금융, 여행, 신혼여행, 결혼


폐경 막는 호르몬요법, 유방암 위험 4배 높인다.

폐경 막는 호르몬요법, 유방암 위험 4배 높인다. 암 정보 2008.10.10 10:51

폐경 막는 호르몬요법, 유방암 위험 4배 높인다.






폐경 여성의 폐경 증상을 막기 위해 사용되는 호르몬대체요법이 치료 3년 후 흔치 않은 타입의 유방암 발병 위험을 4배 가량 높일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6일 프레드헛친슨암연구센터 연구팀이 '암역학, 생표지자&예방저널' 최신호에 발표한 호르몬대체요법을 받은 적이 있는 1500명 이상의 폐경 여성을 대상으로 진행한 연구결과 3년 이상에 걸친 에스트로겐과 프로게스틴 병합 호르몬대체요법이 소엽성유방암(lobular breast cancer) 발병 위험을 약 4배 가량 높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과거 연구결과 5년 이상에 걸친 이 같은 병합호르몬대체요법이 전체적인 유방암 발병 위험을 높이는 것으로 나타난 바 있다.

연구팀은 그러나 이번 연구는 이 같은 병합호르몬요법이 소엽성유방암 발병과 어떤 연관성이 있는지를 본 최초의 연구로 연구결과 과거 연구에서 나타난 5년에 비해 현저히 짧은 기간인 1년간 호르몬요법에 노출돼도 소엽성유방암 발병 위험이 현저히 높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소엽성유방암은 침습적인 유방암의 약 10% 가량을 차지하는 유방암으로 타목시펜등의 호르몬 요법으로 치료될 수 있으나 진단 자체가 어려운 바 진행이 된 말기 상태에서 진단되는 경우가 흔하다.

폐경여성의 폐경증상 개선을 위해 5700만건의 호르몬대체요법 처방이 이루어지고 있는 가운데 이번 연구결과는 공중 건강상 매우 중요하다고 연구팀은 밝혔다.





Posted by 비회원

젊음을 유지하고 싶습니까? -호르몬요법, 운동

젊음을 유지하고 싶습니까? -호르몬요법, 운동 질병과 건강 2008.09.11 11:05

젊음을 유지하고 싶습니까? -호르몬요법, 운동




양방에서는 hormon level에 따라 노화 정도를 표시하고 있습니다. 25-35세가 초기 노화 단계로 호르몬의 정상적인 레벨이 감소하기 시작합니다.

35-45세는 노화이행 단계로 보는데, 이때는 외부모습에서 노화증상이 보이기 시작하며, 시력이 떨어지고, 머리가 하얗게 변하고, 피부색소가 증가하고, 지구력과 에너지의 저하 등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45세가 되면 호르몬은 25%이상 감소되어 있습니다. 45세 이상은 노화증세의 발현단계로 호르몬의 감소율은 70세에 이를 때까지 계속되는데 피부는 더욱더 건조해 지고 얇아지며 콜라겐 섬유가 깨어져 나가므로 주름살이 깊어진다고 봅니다.

젊음을 유지하기 위해 양방에서는 성장호르몬, DHEA, 멜라토닌등의 호르몬요법을 상용하거나, 비타민 E, 비타민 C, 베타카로틴이라는 항 산화제를 복용하거나, 일상생활에서는 절식과 적당한 운동을 권하고 있습니다.

한의학에서는 정기의 성쇠에 따라 남자는 8년, 여자는 7년을 주기로 생리적 변화가 일어난다고 봅니다. 이 생리적 변화과정이 노화의 과정으로 볼 수 있습니다.
세 번째 주기인 삼칠세(21-27세), 삼팔세(24-31세)까지는 오장육부의 정기를 저장하는 시기이고 네 번째 주기인 사칠세(28-31세), 사팔세(32-39세)의 시기는 저장된 정기를 사용하여 왕성한 활동을 할 수 있는 시기입니다.

그 이후부터는 쇠퇴하기 시작합니다. 여자는 35세 남자는 40세를 기준으로 내장의 기능이 쇠퇴하므로 이전에는 충분한 정기를 저장하기 위해 노력을 해야 하고, 이후에는 내장의 기능이 쇠약해지게 되므로 병이 잘 찾아들게 되는데 이때부터는 특히 정기가 소모되는 것을 잘 관리해야 합니다.

정기(精氣)를 관리하는 방법으로 선인들은 일상생활의 절제에서 비결을 찾으려고 하였습니다. 포박자는 "섭생을 잘 하는 사람은 생각을 적게 하고, 억념(億念)을 적게 하고, 욕심이 적고, 일이 적고, 말이 적고, 웃음이 적고, 즐거움이 적고, 기쁨이 적고, 성냄이 적고, 좋아하는 것이 적고, 미워하는 것이 적다"고 양생의 요결을 말하였습니다. 그리고 운동에 해당하는 도인법, 안마법을 사용해서 전신의 혈액순환을 원활하게 하여 건강을 지키려고 노력하였습니다.

생리적 주기의 변화로 오는 오장육부 기능을 왕성하게 유지하기 위해 약을 병용하기도 했는데 경옥고, 연령고본단, 연년익수불로단, 인삼고본환 등과 같이 알약으로 만들어 시기에 맞추어 장기 복용하도록 하였습니다. 건강을 지키고 장수를 위해 사용되어진 민간요법은 쇠비름(=長命菜), 모든 종류의 검은 씨앗, 대추, 매실, 장어, 하수오 등을 꾸준히 복용하도록 권하고 있습니다.               


Posted by 비회원
1 
하단 사이드바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