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신용대출, 담보대출, 성형수술, 성형, 지방흡입, 임플란트, 라색, 라식, 화환, 꽃배달, 기념일, 선물, 주식, 펀드, 금융, 여행, 신혼여행, 결혼


[어린이 교육] 의존적인 아이의 교육 방법에 대해

[어린이 교육] 의존적인 아이의 교육 방법에 대해 아이키우기 2008.11.11 19:35

[어린이 교육] 의존적인 아이의 교육 방법에 대해









혹시 여러분의 아이 중에 엄마 곁에만 딱 붙어 있으려고 하는 아이가 있나요?

한시라도 엄마가 옆에 없으면 불안해 하거나, 엄마가 잠시 밖에라도 나가려 하면 우는 일이 자주 일어난다면 아이는 많은 두려움을 가지고 있으며 불안해 한다는 것입니다. 

이럴때, 좀 더 아이에게 믿음을 주어야 합니다.

다른 아이들과 어울릴 수 있는 기회를 많이 제공해 주며 또래들과 어울리는 시간을 충분히 줌으로써 어느정도의 안정감을 줄 수 있습니다. 

엄마가 외출하게 될때는 분명히 돌아올 것이라는 안심을 주고 아이가 엄마를 찾게 될 땐 가까이에 있을 거라고 말해줍니다. 이때, 가장 중요한 것은 가정이 행복한 분위기를 유지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아이가 불안을 느낀다는 것은 평상시 주변환경이 믿을 수 없거나 싸움이나 불화가 잦거나 평화롭지 못하는 상황이 장기간 지속되면 아이의 불안과 두려움은 더욱 증가되어 엄마 곁에서 한시도 떨어지 않으려 하며 분리불안에 대한 두려움이 더욱 커지게 됩니다.

분리불안은 어린 아이에게 흔히 있을 수 있는 현상이지만, 이때, 어떻게 어떤 방법으로 분리했느냐에 따라 아이가 쉽게 수긍하고 엄마가 돌아올 것이라는 믿음을 줄 수도 아닐 수도 있습니다.

이제 아이는 슬슬 엄마의 치마폭에서 벗어나야 합니다. 또한 아이가 엄마에게 지나치게 의존적으로 만들지 말아야 합니다. 지나치게 의존적인 아이는 정상적으로 성장할 수 없습니다.

제 나이에 맞게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와주어야 할 엄마가 아이를 의존적으로 만듦으로 인해 성장을 막는다면, 올바른 교육이라고 할 수 없을 것입니다. 

분리불안에 따른 아이의 심정을 이해하고 아이에게 엄마가 어디에 가든 되돌아 올 것이라는 상호신뢰를 만들어야 합니다. 또한 평화로운 가정의 분위기는 아이가 안심하고 지낼 수 있게 하는 최적의 조건이라는 것도 기억해야 합니다.

또래집단의 형성은 아이의 성장에 매우 중요한 과정 중의 하나임을 인식하고 또래 아이들과 어울리는 시간을 충분히 주고, 놀이하는 과정에 엄마나 나서서 아이가 스스로 할 것들을 미리 알아서 해결해 주지 말아야 합니다.

때론 엄마가 아이의 불완전함을 인내하며 지켜보고 관조하는 것도 필요합니다.

 



[출처 : 소피의 교육학이야기]

 

Posted by 마이플라워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이 자신감 키워주기] 어려서부터 아이의 자신감을 키우는 방법

[아이 자신감 키워주기] 어려서부터 아이의 자신감을 키우는 방법 아이키우기 2008.11.09 23:38

[아이 자신감 키워주기]  어려서부터 아이의 자신감을 키우는 방법










어려서부터 아이의 자신감을 키워주는 방법입니다.
"아기성장보고서"에도 자주 등장하는 T. 베리 브래즐턴 박사의 "Touchpoints, The Essential Reference" 내용을 기본으로, 제 입맛에 맞게 수정했습니다.

 
아이의 자신감을 키우는 것은 출생 직후부터 아기만의 속도로 기다려주고 살펴주고 기다려주고 살펴주고 다시 기다려주는 것입니다.

아기보다 먼저 나서서 뒤집는 법을 가르쳐주고 블럭쌓는 법을 가르쳐주고 크레용 잡는 법을 가르쳐주고 동그라미 그리는 법을 가르쳐 주는 것이 아니라, 아기가 실패하고 조금은 힘들어하더라도 아기 만의 속도로 배워가도록 한발짝 뒤에서 기다려 주는 것입니다.


놀이로부터 키우는 자신감

첫미소/옹알이 시기(0-4개월) :
아기의 웃음과 옹알이를 유도하기 위해 아기 쪽으로 바라본다.
아기가 웃으면 따라 웃어준다. 아기가 다시 웃거나 옹알이할 때까지 웃는 얼굴로 기다린다.
아기가 웃거나 옹알이를 하면 그대로 따라 한다.
아기가 반복하면서 엄마의 반응을 기다리는 것을 살핀다.
아기가 고개를 돌리거나 칭얼대기 시작하면 바로 멈춘다.

옹알이/뒤집기 시기(4-6개월) :
아기를 바라보며 부드럽게 말을 한다.
아기의 반응을 기다리면서 엄마의 말하는 것을 유심히 보며 따라하려고 하는지 살핀다.
아기가 엄마 말하는 것을 보고 따라하려고 노력하면 웃음으로 답례.

추가: 아기의 뒤집기는 "너무" 도와주려 애쓰지 않도록 한다.
엄마가 뒤집기를 도와주면 뒤집기가 완성되는데 한달 걸리고, 엄마가 뒤집기를 안 도와주면 뒤집기가 완성되는데 30일 걸린다는 말이 있다. 결과는 비슷하다.

앉기/기기/분리불안 발아시기(6-8개월) :
아기가 따라할 수 있을만큼 간단한 까꿍놀이를 한다. 아기의 반응을 살피고 아기에게 까꿍놀이를 이끌 수 있도록 기회를 준다.

기기/서기 시기(8-10개월) :
아기가 제어할 수 있을만큼 가벼운 천을 이용, 아기 머리 위에 덮어 까꿍놀이를 한다.
아기 스스로 천을 끌어내리도록 기다린다. 스스로 천을 끌어내려 엄마와 눈을 마주치면 반가운 웃음.

+ 추가: 노는 방법이 없는 장난감(블럭, 컵 등)을 아기 앞에 둔다(= 아기 손에 쥐어주지 않는다!).
스스로 만지고 굴려보고 입에 넣어볼 기회를 충분히 준다(= 블럭을 꼭 쌓아야 하는 것은 아니다!).

 

이유식으로부터 키우는 자신감

이유식 초기 (5-8개월) :
이유식을 줄 때 아기에게 숟가락이나 컵 등 이유식과 관련된 것을 만지고 들 수 있도록 해준다.

이유식 중기 (8개월) :
아기가 삼키기 좋은 크기의 핑거푸드를 두어개만 아기 식판에 놓아 실컷 만지고 뭉게고 굴리고 입에 넣을 기회를 준다. 바닥에 흘리는 것이 입에 넣은 것보다 많더라도 참아주라.

이유식 중후기(10-12개월) :
아기가 자신의 컵과 숟가락 쓰는 것을 흉내내도록 "엄마 자신"이 컵과 숟가락 쓰는 것을 많이 보여주라.
두 종류의 핑거푸드를 각각 한 두개씩 아기 식판에 놓아 스스로 원하는 음식을 선택할 기회를 준다.

이유식 후기(12개월) :
핑거푸드는 계속 줘서 스스로 집어 먹도록 해주고, 젖병을 스스로 들고 마시려고 노력하면 기회를 주고, 컵 사용하는 것도 스스로 하도록 기회를 주라.

16+ 개월 :
아기가 스스로 포크로 자기 음식을 찍어 보도록 한다. 먹든지 그 음식을 가지고 놀든지 결정은 아기한테 맞기라. 조금이라도 더 먹이려고 아기 기분을 맞추려는 백가지 노력은 하지 않는게 좋다.


친구로부터 배우는 자신감

만1-2세:
또래 아이들과 나란히 앉아 따로따로 놀 기회를 마련한다(아직 같이 놀 시기는 아니다).
아이가 준비되지 않았으면 같이 있어주되 결국엔 엄마 없이도 놀이공간에 익숙할 수 있도록 노력한다.
또래 놀이에 간섭하지 마라. 물고 할퀴고 머리카락을 잡아당기더라도 서로 해결해 나갈 기회를 준다.
(서로 해결할 수 없으면 둘 중 한 명이 엄마에게 분명한 의사표현을 할 것이다.)

그러나, 한 아이가 다른 아이에 비해 지나치게 과격하거나 수동적인 경우, 둘의 놀이를 계속해서 진행시키지 않는 것이 좋다. 비슷한 성격을 가진 아이와 짝을 맞춰 놀이 시간을 갖는 것이 좋다.(즉, 과격한 아이는 또다른 과격한 아이와, 조용한 아이는 또다른 조용한 아이와) 비슷한 아이로부터 배우는 것이 훨씬 많다.
장난감을 나눠 놀도록 지나치게 간섭하지 않는다. 친구로부터 스스로 배운다.

만3-5세:
또래 친구나 형제자매들끼리 놀 기회를 많이 준다. 아이들끼리의 충돌에 간섭하지 않는다.
아이가 다른 친구(형제,자매)으로부터 뭔가를 배우면 칭찬해준다.
한,두 명정도의 특정 친구와는 지속적인 우정관계를 유지시키기 위해 정기적으로 집에 놀러오도록 초대하는 등, 서로에 대해 익숙하고 의지하도록 도와준다. 이러한 한, 두 명의 친구로부터 배운 우정은 새로운 친구를 사귀는데에도 도움이 되고 다른 사람의 감정을 이해하고 사랑하는데 도움이 된다.

 



[출처 :  아이와의 즐거운 속삭임ⓒ ]

Posted by 마이플라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단 사이드바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