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신용대출, 담보대출, 성형수술, 성형, 지방흡입, 임플란트, 라색, 라식, 화환, 꽃배달, 기념일, 선물, 주식, 펀드, 금융, 여행, 신혼여행, 결혼


종아리, 지방흡입이 좋을까 근육퇴축술이 좋을까?

종아리, 지방흡입이 좋을까 근육퇴축술이 좋을까? 성형정보 2008. 9. 19. 09:23

종아리, 지방흡입이 좋을까 근육퇴축술이 좋을까?





종아리 지방흡입술(지방이 많아 굵은 경우) 

지방이 많아서 굵어진 경우는 지방흡입술로 어느 정도 효과를 볼 수 있다. 빼낼 지방의 양을 측정할 때는 한쪽 다리에 힘을 주고 피부를 짚어 무릎 안쪽에서 3cm, 종아리에서 2cm이상 잡히면 수술을 고려해 볼 수 있지만 신중히 판단할 것. 왜냐하면 지방흡입을 통해 교정할 수 있는 정도가 미약하고, 말단 부위이므로 혈액순환이 상대적으로 다른 곳에 비해 적기 때문에 조금만 무리해도 많은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사실상 종아리가 굵어 고민하는 상당수가 지방형이 아닌 근육형이므로 지방형 종아리인 경우라면 수술법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볼 수 있다.

 

종아리 근육퇴축술(종아리 근육때문에 다리가 굵은 경우)

종아리 근육퇴축술이란, 종아리의 여러 근육 중에서 일부를 퇴화시켜 튀어 나온 근육과 알통을 제거하는 수술이다. 무릎 뒤 주름살을 약 1㎝정도 절개한 뒤 근육과 관련된 가는 운동신경을 차단하여 근육이 운동을 하지 않아 서서히 가늘어지게 해 주는 방법이다.

수술시간은 30분에서 1시간 정도 걸리고 출혈이 없고 흉터도 거의 보이지 않으며 입원할 필요도 없이 곧바로 일상생활로 복귀가 가능하다. 수술효과는 수술 후 2-3개월이 지나야 볼 수 있는데 신경이 차단된 후 스스로 근육이 퇴축되는 효과를 볼 수 있기 때문이다. 대개 종아리 두께가 10%정도 줄어드는 효과를 볼 수 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종아리, 지방흡입이 좋을까 근육퇴축술이 좋을까?

종아리, 지방흡입이 좋을까 근육퇴축술이 좋을까? 성형정보 2008. 9. 19. 09:23

종아리, 지방흡입이 좋을까 근육퇴축술이 좋을까?





종아리 지방흡입술(지방이 많아 굵은 경우) 

지방이 많아서 굵어진 경우는 지방흡입술로 어느 정도 효과를 볼 수 있다. 빼낼 지방의 양을 측정할 때는 한쪽 다리에 힘을 주고 피부를 짚어 무릎 안쪽에서 3cm, 종아리에서 2cm이상 잡히면 수술을 고려해 볼 수 있지만 신중히 판단할 것. 왜냐하면 지방흡입을 통해 교정할 수 있는 정도가 미약하고, 말단 부위이므로 혈액순환이 상대적으로 다른 곳에 비해 적기 때문에 조금만 무리해도 많은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기 때문이다. 또한 사실상 종아리가 굵어 고민하는 상당수가 지방형이 아닌 근육형이므로 지방형 종아리인 경우라면 수술법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볼 수 있다.

 

종아리 근육퇴축술(종아리 근육때문에 다리가 굵은 경우)

종아리 근육퇴축술이란, 종아리의 여러 근육 중에서 일부를 퇴화시켜 튀어 나온 근육과 알통을 제거하는 수술이다. 무릎 뒤 주름살을 약 1㎝정도 절개한 뒤 근육과 관련된 가는 운동신경을 차단하여 근육이 운동을 하지 않아 서서히 가늘어지게 해 주는 방법이다.

수술시간은 30분에서 1시간 정도 걸리고 출혈이 없고 흉터도 거의 보이지 않으며 입원할 필요도 없이 곧바로 일상생활로 복귀가 가능하다. 수술효과는 수술 후 2-3개월이 지나야 볼 수 있는데 신경이 차단된 후 스스로 근육이 퇴축되는 효과를 볼 수 있기 때문이다. 대개 종아리 두께가 10%정도 줄어드는 효과를 볼 수 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달콤한 커피 한 잔, 한달에 몇 킬로 찔까?

달콤한 커피 한 잔, 한달에 몇 킬로 찔까? 피부미용 다이어트 2008. 9. 10. 00:17

달콤한 커피 한 잔, 한달에 몇 킬로 찔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햇살 따스한 날, 여유롭게 공원을 거닐며 달콤한 커피 한 잔, 혹은 비오는 날 창밖을 바라보며 그윽한 향기를 내뿜는 커피 한 모금. 상상만해도 마음 속에선 뭔지 모를 행복감이 밀려온다.

‘때로 인생이란 커피 한 잔이 안겨다주는 따스함의 문제’라는 글을 어디선가 본 기억이 있다. 많은 사람들에게 ‘커피 한 잔’은 단지 물 한 잔 마시는 것과는 다른, 그 이상의 의미가 있는 것 같다.

아침마다 마시는 모닝커피는 이제 습관이 됐고, 점심식사 후 마시는 인스턴트 커피는 졸음을 쫓고 집중력을 높이기 위해 필수인 것만 같다. 오랜만에 만난 친구와 함께 정겨운 이야기를 나눌 때도 빠질 수 없는 커피 한 잔. 이렇듯 커피는 늘 다양한 모습으로 우리들을 유혹한다.

직장인들은 하루 평균 3잔 이상의 커피를 마신다는 통계자료에서 볼 수 있듯이 커피는 이제 우리 삶에서 뗄 수 없는 한 부분이 됐다.

그러나 커피를 가까이 할수록 다이어트는 멀어져만 가고, 뱃살은 더욱 늘어만 간다.

직장인들은 종종 식사 후 밥 한 끼 가격을 능가하는 커피 한 잔을 마시는데, 휘핑크림과 캐러멜 등이 얹어진 커피는 가격뿐 아니라 칼로리도 약 400kcal 정도로 밥 한 끼를 능가한다. 이같은 커피를 매일 마실 경우 한 달에 약 2kg 이상 체지방이 증가하게 된다.

또한 휘핑크림은 지방 비율이 높고 특히 심장 질환의 위험율을 높이는 포화지방의 비율이 매우 높다는 사실. 특히 복부에는 지방 합성 효소가 가장 많아 에너지의 잉여분은 가장 먼저 배에 쌓이기 때문에 식후 커피는 뱃살을 늘리는 원인이 된다.

그렇다면 커피 한 잔이 불러오는 뱃살을 막을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매일 아침 커피 한 잔에 비스킷과 도넛으로 식사를 대신했다면 이제 좀더 든든한 아침밥을 챙겨 먹자. 빈 속에 커피를 마시면 위장에 자극을 줄 수 있고, 다이어트에서 중요한 것은 하루 세 끼를 챙겨먹는 것인 만큼 잡곡밥과 야채, 해조류, 버섯 등 칼로리는 낮고 좋은 영양소를 공급해주는 음식들로 이뤄진 아침밥을 조금이라도 먹도록 한다. 그리고 출근 후 마시는 모닝커피는 설탕과 프림을 뺀 블랙커피나 원두커피로 마신다.

오랜만에 친구를 만났다면 무거운 카페모카를 마시며 수다를 떨기보다 가벼운 허브티를 마셔보자. 박하차, 로즈메리차, 라벤더 등 다양한 허브향을 느끼며 기분전환도 할 수 있다. 전통찻집에서 몸에 좋은 대추차, 모과차 등을 마시는 것도 좋다.

그래도 한 잔의 커피가 늘 그립다면 연하게 탄 커피를 마시거나, 지방이 많은 프림 대신 저지방 우유를 넣어 마셔본다. 또는 커피 한 잔에 물을 두세 잔 정도 챙겨 마신다.

혹시 습관적으로 또 커피를 마시고 있진 않은가. 오늘 무심코 마신 커피 한 잔이 내일의 뱃살로 돌아올 수 있음을 기억하자.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달콤한 커피 한 잔, 한달에 몇 킬로 찔까?

달콤한 커피 한 잔, 한달에 몇 킬로 찔까? 피부미용 다이어트 2008. 9. 10. 00:17

달콤한 커피 한 잔, 한달에 몇 킬로 찔까?
 

 

사용자 삽입 이미지

 햇살 따스한 날, 여유롭게 공원을 거닐며 달콤한 커피 한 잔, 혹은 비오는 날 창밖을 바라보며 그윽한 향기를 내뿜는 커피 한 모금. 상상만해도 마음 속에선 뭔지 모를 행복감이 밀려온다.

‘때로 인생이란 커피 한 잔이 안겨다주는 따스함의 문제’라는 글을 어디선가 본 기억이 있다. 많은 사람들에게 ‘커피 한 잔’은 단지 물 한 잔 마시는 것과는 다른, 그 이상의 의미가 있는 것 같다.

아침마다 마시는 모닝커피는 이제 습관이 됐고, 점심식사 후 마시는 인스턴트 커피는 졸음을 쫓고 집중력을 높이기 위해 필수인 것만 같다. 오랜만에 만난 친구와 함께 정겨운 이야기를 나눌 때도 빠질 수 없는 커피 한 잔. 이렇듯 커피는 늘 다양한 모습으로 우리들을 유혹한다.

직장인들은 하루 평균 3잔 이상의 커피를 마신다는 통계자료에서 볼 수 있듯이 커피는 이제 우리 삶에서 뗄 수 없는 한 부분이 됐다.

그러나 커피를 가까이 할수록 다이어트는 멀어져만 가고, 뱃살은 더욱 늘어만 간다.

직장인들은 종종 식사 후 밥 한 끼 가격을 능가하는 커피 한 잔을 마시는데, 휘핑크림과 캐러멜 등이 얹어진 커피는 가격뿐 아니라 칼로리도 약 400kcal 정도로 밥 한 끼를 능가한다. 이같은 커피를 매일 마실 경우 한 달에 약 2kg 이상 체지방이 증가하게 된다.

또한 휘핑크림은 지방 비율이 높고 특히 심장 질환의 위험율을 높이는 포화지방의 비율이 매우 높다는 사실. 특히 복부에는 지방 합성 효소가 가장 많아 에너지의 잉여분은 가장 먼저 배에 쌓이기 때문에 식후 커피는 뱃살을 늘리는 원인이 된다.

그렇다면 커피 한 잔이 불러오는 뱃살을 막을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매일 아침 커피 한 잔에 비스킷과 도넛으로 식사를 대신했다면 이제 좀더 든든한 아침밥을 챙겨 먹자. 빈 속에 커피를 마시면 위장에 자극을 줄 수 있고, 다이어트에서 중요한 것은 하루 세 끼를 챙겨먹는 것인 만큼 잡곡밥과 야채, 해조류, 버섯 등 칼로리는 낮고 좋은 영양소를 공급해주는 음식들로 이뤄진 아침밥을 조금이라도 먹도록 한다. 그리고 출근 후 마시는 모닝커피는 설탕과 프림을 뺀 블랙커피나 원두커피로 마신다.

오랜만에 친구를 만났다면 무거운 카페모카를 마시며 수다를 떨기보다 가벼운 허브티를 마셔보자. 박하차, 로즈메리차, 라벤더 등 다양한 허브향을 느끼며 기분전환도 할 수 있다. 전통찻집에서 몸에 좋은 대추차, 모과차 등을 마시는 것도 좋다.

그래도 한 잔의 커피가 늘 그립다면 연하게 탄 커피를 마시거나, 지방이 많은 프림 대신 저지방 우유를 넣어 마셔본다. 또는 커피 한 잔에 물을 두세 잔 정도 챙겨 마신다.

혹시 습관적으로 또 커피를 마시고 있진 않은가. 오늘 무심코 마신 커피 한 잔이 내일의 뱃살로 돌아올 수 있음을 기억하자.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스페인 - 투우의 정열을 담은 맛

스페인 - 투우의 정열을 담은 맛 와인정보 2008. 4. 8. 16:34

스페인 -  투우의 정열을 담은 맛


프랑스와 이탈리아에 이은 세계 세번째의 와인 생산국.

포도밭 면적은 가장 넓지만 날씨가 건조하고 관개가 법으로 금지되어 있어 재배 면적당 포도수확량은 많지 않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리오하(Rioja)

스페인에서 가장 좋은 와인을 생산하는 대표적인 곳. 4만 5천 헥타르에 기후는 해양성으로 포도 재배에 이상적입니다.

19세기 피록세라가 창궐할 무렵 프랑스의 와인 기술자들이 이곳으로 와서 기술과 경험을 전수하여 이곳 와인의 품격을 높이게 되었습니다.


●헤레즈(Jerez)

헤레즈의 영어식 발음인 세리(Sherry)로 세계에 알려진 곳으로 세계적인 명주이며 스페인 포도의 대명사가 되었습니다. 영어식 발음이 알려진 것은 영국이 세리 와인의 초대 고객이기 때문이죠. 남부 대서양 해안에 15000헥타르의 삼각주지역이며 백암토 토질로 포도주 생산에 훌륭한 여건을 가지고 있습니다.


●카탈루냐(Cataluna)

바로셀로나 인근의 지중해 연안에 위치하며 북으로는 피레네 산맥이 둘러싸고 있고 동남쪽으로는 지중해 쪽에 면한 산기슭에서 점점 높은 지역으로 올라 가면서 포도원이 있습니다. 지난 20년 동안 이 지역에서 포도원을 확장하여 스페인의 지도를 바꿀 정도로 이 지역을 리오하 지역과 동등하게 유명한 지역으로 만들었습니다.


●카스티아(Castilla)

가장 유명한 와인은 병입 전에 10년 이상 저장하는 아주 좋은 레드 와인인 베가 시실리아입니다.


 
 [출처 : 스페인 와인|작성자 복길이 ]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러시아 - 보드카 대신 와인

러시아 - 보드카 대신 와인 와인정보 2008. 4. 8. 16:31

러시아 - 보드카 대신 와인



러시아는 1985년 당시 세계 4위의 와인 생산국이었으나 점점 줄어들어 1991년 25위에 머물고 있죠.

와인을 많이 생산하고 있는 반면 수입량도 많으며 많이 생산하다보니 품질보다는 양적 공급이 더욱

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러시아의 유명한 와인 생산지역은 크림반도, 그루지아, 몰도바가 있습니다.

1890년에 마산드라에 세계에서 가장 훌륭한 와인공장을 건설했고 화이트 마산드라 무스카트와

로제 무스카트가 가장 유명한 와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루지아 지방

오래된 포도 재배 지역으로 자생 포도 품종이 500종이 넘으며 이 지역에선 지금도 고대의 와인 제조

방법으로 와인을 만들고 있습니다. 이곳 와인으로는 레드 사페라비가 가장 유명하고 화이트 와인은

치난달리가 있고 값싼 샴페인인 참판스키도 있습니다.


●몰도바 지방

이 지역의 고급 레드 와인은 레그루 드 푸르카르입니다.












[출처 : 러시아 와인|작성자 복길이 ]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포르투칼 - 디저트 와인으로 유명한 포르투칼 와인

포르투칼 - 디저트 와인으로 유명한 포르투칼 와인 와인정보 2008. 4. 8. 16:28

포르투칼 - 디저트 와인으로 유명한 포르투칼 와인



포르투칼 와인 하면 마테우스 로제 & 포트와인!

와인생산량은 세계 6위(1996년기준)을 차지하고 있으며 1943년부터 판매되기 시작한 가볍고 산뜻한 맛의 마테우스

로제와인은 세계에서 가장 인기 있는 와인으로서 명성이 높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도우루(Doure)지방

도우루 강 유역의 깊은 계곡에는 암색질의 단단한 토양으로 이루어진 구릉지대가 이어지는데 이곳 일대에서 포트와인이

많이 생산되고 있습니다.




●미뉴(Minho)지방

포르투칼에서 생산도는 포도의 1/4이 이지역에서 생산이 되고 어린 와인인 비뉴베르드를 생산하고 있습니다. 비뉴베르드는

세계에서 유일하게 포르투칼에서만 생산되는 와인이며 조금 덜 익은 상태에서 숙성이 시작되어 약간의 신맛을 내기 때문에

그린 와인이란 이름이 붙여져 있습니다.



●다웅(Dao)지방

이 지역에서는 비뉴 마두로스를 주로 생산하고 있습니다.



[출처 : 포루투칼 와인|작성자 복길이 ]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세계 최고의 화이트 와인 생산국 독일 (그 역사와 유명 와인 산지)

세계 최고의 화이트 와인 생산국 독일 (그 역사와 유명 와인 산지) 와인정보 2008. 4. 8. 16:20

세계 최고의 화이트 와인 생산국 독일 (그 역사와 유명 와인 산지)

 

독일의 와인 역사는 고대 로마로 거슬러 올라갑니다.

고대 로마 사람들은 기원전 100년경에 이 지방을 점령하여 그때부터 포도 재배를 시작했습니다. 중세에 와서는 수도원 등에 의해서 포도재배기술과 포도주를 만드는 섬세한 기술이 발전되었는데 이것이 독일 포도재배의 표본이 되었습니다.


1803년 나폴레온의라인지방 점령시기를 거쳐 오늘날과 같은 고도의포도주 양조 기술에 이르기까지 독일 포도주 양조기술의 진보와 발전은 계속되었습니다. 독일의 포도재배지역은 북쪽한계에 위치해 있지만 이곳에서 제조되고 있는 백포도주는 세계에서 가장 Delicate한 맛으로 유명합니다.


독일의 백포도주는 특히나 알콜함량이 낮으며 독일에서 생산되는 모든 포도주들은 각기 다른 맛과 향이 절묘하게 조화된 맛을 자랑하고 있는데 이것은 다른 포도주 생간국과 비교해 볼때 포도의품종은 같아도 독일 포도주만의 독특한 맛과 향기를 숙성시키는 토양, 기후등이 다르기 때문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 모젤- 잘 루베르 지방

미려한 과실맛 & 화려한 향기를 갖춘 깔끔한 포도주만을 생산하는지역. 모젤 포도주가 주상품이다. 모젤은 섬세한 과실풍미가 가득해 흙에서 오는 냄새까지 세큼한 맛에서 덤덤한 맛까지 종류가 다향하며 이러한 다양성은 점판암질의 토양에 의해 생성된다. 약간의 탄산가스가 발생되는 것도 발견되기도 한다. 아주 우아한 품종으로 우수한 리즐링은 남향의 급경사면에서 잘 자란다.


●라인 가우 지방

천혜적인 기후와 이상적인 토양에 으한 리슬링은 완벽하게 성숙되어 최고품질의 우아한 포도주를 탄생시킨다. 이 지역 포도주의 특징은 세련된 맛, 드문 약향초, 과실의 산미, 그리고 성숙된 맛을 들 수 있습니다. 그 외에 슈페트불군더의 포도는 독특한 향기의 적포도주가 만들어지고 있습니다.


●라인팔즈 지역

강하고 세련된 리즐링 포도주가 유명한 지역입니다. 또한, 뮬러 - 투르가우, 케르나, 실바나, 마리오 - 무스캇으로부터 만들어지는 부드럽고 향기 높은 맛의 포도주들도 점토와 이탄토가 혼합된 북방의 토향에서부터 생산되어집니다. 한쪽으로는 석회암과 점토, 황도가 섞인 남쪽의 토양으로부터는 신선하고 강렬한 포도주가 태어납니다. 이 지역은 백포도주 만이 아니고 주로 포르투기사 품종으로 만들어지는 마시기 편하고 과실맛이 나는 적포도주로도 유명합니다.


●프란켄

프란켄 포도주는 독일 포도주 중에 가장 "남성다운" 포도주입니다. 타 지역의 포도주에 비해 일반적으로 강하며 향기는 약하고 달지 않습니다. 지역의 독특한 토양에서 오는 특이한 맛이 담긴 와인, 프란켄 포도주는 와인을 즐기는 남성분께 잘 어울립니다.


그 외 아르, 미텔라인, 라인가우, 나아헤, 팔츠, 헷쒸시 베르그슈트라세, 뷜템베르그, 바덴, 잘레-운스트루트, 싹센 등



[출처 : 독일 와인|작성자 복길이 ]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 3 4 5 
하단 사이드바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