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신용대출, 담보대출, 성형수술, 성형, 지방흡입, 임플란트, 라색, 라식, 화환, 꽃배달, 기념일, 선물, 주식, 펀드, 금융, 여행, 신혼여행, 결혼


[아이가 아플때] 아픈 아기가 입원했을 경우 '입원시 체크사항'

[아이가 아플때] 아픈 아기가 입원했을 경우 '입원시 체크사항' 아이키우기 2008.11.19 21:18

[아이가 아플때] 아픈 아기가 입원했을 경우 '입원시 체크사항'

 

 

◆ 무엇을 준비해야 할까?

평소에 아이에게 병원은 무서운 곳이 아니라는 생각을 갖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러므로 평소에 친지나 친척의 병문안을 갈 때 아이를 데리고 가도록 한다.

아이의 질문에는 정직하게 대답한다. 지키지 못할 약속이나 거짓말을 해서는 안 된다. 고통이 없을 거라고 말해주게 되면 실제 고통을 느낄 때 아이는 쉽게 충격을 받고 다시는 믿지 않게 된다.

 

※ 입원시에는 이런 물품을 준비하면 된다.

잠옷 세 벌(병원에 환자복이 따로 비치되어 있을 경우에는 준비하지 않아도 된다.)

실내복과 슬리퍼

머리빗, 거울

비누, 수건, 칫솔, 치약, 수건이 든 비닐백과 휴지

침대 머리맡에 둘 시계

휴대용 라디오나 카세트 플레이어, 헤드폰

좋아하는 책 몇 권과 게임기구

침대 곁에 놓아둘 아이가 좋아하는 사진이나 그림.


◆ 병실에서 아이 돌보기

소아병동은 비교적 아기자기한 편이다. 그러나 부모가 가능한 한 입원해 있는 아이 곁에 있어주어야 아이가 병원에 대해 갖는 두려움을 덜어줄 수 있다. 이러한 이유로 요즘은 대개의 병원이 부모가 병실을 지키는 것을 허락하고 있다. 자녀가 아주 어릴 경우는 특히 그러하다. 6세 이하 어린이 병실에는 부모를 위한 침구를 갖추고 있는 병원도 있다.

아이 보호자로 병원에 있게 될 때는 병동 간호원이나 다른 간호원들에게 일상의 일들에서 도울 수 있는 일이 없는지 묻도록 한다.

아이에게 책을 읽어주고 아이와 함께 게임을 할 수도 있다. 병실의 다른 환자 어린이도 함께 하고 싶어하면 끼어줄 수도 있을 것이다.

아이와 종일 함께 있을 수 없는 경우에는 당번을 정해 아이 곁에 부모 다음으로 가까운 사람이 항상 있도록 해준다.

◆ 퇴원 후 아기 돌보기

퇴원하고 나서 아이의 행동이 좀 달라지는 것은 지극히 정상적이다. 우선은 잠자기와 식사 습관이 달라져 있을 것이다. 병원에서의 식사시간과 잠자리에 드는 시간이 집에서보다 좀 이른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또 아이가 집에서 지키던 규칙에 대한 관념이 희박해졌기 때문에 칫솔질 같은 사소한 일에서도 혼란스러워하는 것을 보게 될 것이다. 이때는 처음부터 너무 강압적으로 시켜선 안 된다. 이전의 일상에 다시 적응할 수 있는 시간적 여유를 주도록 한다.






Posted by 마이플라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단 사이드바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