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신용대출, 담보대출, 성형수술, 성형, 지방흡입, 임플란트, 라색, 라식, 화환, 꽃배달, 기념일, 선물, 주식, 펀드, 금융, 여행, 신혼여행, 결혼


간암, 수술보다 암 혈관 막는 '색전술' 많이 시술

간암, 수술보다 암 혈관 막는 '색전술' 많이 시술 암 정보 2008.10.16 23:00

간암, 수술보다 암 혈관 막는 '색전술' 많이 시술






암 진단은 대개 내과나 영상의학과에서 맡고, 수술은 외과의 몫이다. 이 때문에 암 환자들은 경험 많은 외과 의사가 있는 유명 대학병원으로 몰린다. 하지만 간암은 다르다. 간암 치료에서 차지하는 외과 수술의 비중이 다른 암보다 적다. 간암 환자 치료에는 외과, 소화기내과, 혈액종양내과, 영상의학과(방사선과) 등 다양한 진료 과 의사들이 참여한다.

간암 치료는 크게 수술과 비수술적 방법으로 나뉜다. 비 수술적 치료법에는 동맥색전술, 고주파 치료법, 알코올 주입법, 항암 치료 등이 있다.

간암 치료의 기본으로 꼽히는 동맥색전술은 대퇴동맥으로 가는 관을 삽입해 간까지 보낸 뒤 항암제를 투여, 암 세포에 영양을 공급하는 혈관을 막는 치료법이다. 주로 소화기내과와 영상의학과 의사가 함께 시술한다.
고주파 치료는 암에 전극 침을 넣고 500㎑ 정도의 고주파 열을 발생시켜 암 세포를 태워 버리는 방법이다. 이 치료도 소화기내과와 영상의학과 의사가 주로 맡는다. 간암 조직에 가는 바늘을 삽입하고 이를 통해 99.5%의 순수 에탄올(알코올)을 주사해 암 조직을 파괴하는 알코올 주입법은 최근에는 거의 사용하지 않는다.

외과적 간 절제 수술을 받을 수 있는 간암 환자는 많지 않다. 간 기능이 유지되고 있으며, 암 개수가 적고 크기가 작은 1기와 2기 일부 환자만 수술 대상이다. 우리나라 간암 환자의 80% 정도가 간경화를 동반하고 있어 수술 가능한 환자는 전체 환자의 약 30%에 불과하다.

수술은 재발률도 비교적 높다. 간암 크기가 2~3㎝ 정도면 수술로 70% 이상 제거할 수 있지만 수술 뒤 5년 안에 절반(50%) 정도가 재발한다.

한편 암이 간 조직을 침범한 부위가 커 수술이나 동맥색전술이 불가능할 때는 항암제를 정맥에 주사하는 항암화학요법이나 방사선치료를 한다. 헬스조선이 간암 수술이 많은 20개 병원을 대상으로 실시한 심층인터뷰에서 전문가들은 “간암 치료는 여러 진료 과의 협진 시스템이 잘 갖춰져 있고, 동맥색전술 등을 위한 장비와 치료 수준이 검증된 병원을 찾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색전술을 여러 번 받으면 간에 더 무리가 가는 것은 아닌가요?

색전술을 여러 번 받으면 간에 더 무리가 가는 것은 아닌가요? 암 정보/묻고 답하기 2008.04.02 18:59


질문 :
 
만성간염이 다발성 간암으로 진행되어 수술이 불가능해 색전술(2회)을 시행받고, 남은 암이 있어 다시 시술예정인데, 색전술을 여러 번 받으면 간에 더 무리가 가는 것은 아닌가요?




 
답변 : 
통상 색전술은 1∼3개월 간격으로 시행되며, 색전술로서 얻을 수 있는 효과가 잃을 수 있는 간기능 손실보다 크다고 판단되면 지속적으로 시행합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다발성 간암 환자가 수술이 불가능하다하여 색전술을 3개월마다 시행하고 있는데 다른 치료방법은?

다발성 간암 환자가 수술이 불가능하다하여 색전술을 3개월마다 시행하고 있는데 다른 치료방법은? 암 정보/묻고 답하기 2008.03.31 13:52

질문 : 
다발성 간암 환자인데, 현 상태에서 수술은 불가능하다하여 색전술을 3개월마다 시행하고 있습니다. 다른 치료방법은 없나요?



 
답변 : 
다발성 간암인 경우 수술이 불가능하다면 할 수 있는 치료방법은 색전술, 고주파치료, 방사선치료, 항암치료가 있습니다.

고주파열치료는 암종이 지름 4cm 이하, 3개 이내에서 시술되며 그 이상인 경우는 효과가 많이 떨어집니다. 색전술은 간 기능이 유지된다면 여러 번 할 수 있으나 간종양의 주변 혈관이 뚜렷하지 않다면 효과가 저하될 수도 있습니다.

항암약물치료의 경우는 반응률이 낮으므로 색전술 이후의 치료법으로 고려되어집니다.

간이식(사체간이식, 생체간이식)이 고려될 수 있지만, 간이식의 경우도 비교적 초기 간암에서 효과적이며 종양의 개수가 많으면 힘들게 수술하고도 재발하는 경우가 많으므로 추천되지 않습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단 사이드바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