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신용대출, 담보대출, 성형수술, 성형, 지방흡입, 임플란트, 라색, 라식, 화환, 꽃배달, 기념일, 선물, 주식, 펀드, 금융, 여행, 신혼여행, 결혼


[얼굴 근육] 얼굴 주요근육과 그 역할

[얼굴 근육] 얼굴 주요근육과 그 역할 성형정보 2008.11.12 14:30

[얼굴 근육] 얼굴 주요근육과 그 역할

 



 

1. Frontalis (전두근) 
- broad, flat muscle. wrinkles the brow and lifts the eyebrows
넓고 평평한 근육, 이마에 주름을 잡고 아울러 눈썹을 위로 올림

2. Orbicularis oculi (안와근, 안륜근) 
- circular muscle surrounding the eye closes and opens the eyelids
- 눈구멍을 둘러 싸고 있는 둥근 근육
  눈꺼풀을 열고 닫게 함 
  눈의 아래 부분에서 뚜렷이 나타남

3, Corrugator (추미근)
- 눈썹 사이(미간)에 2개의 수직 주름을 만듦 (수축 작용)
- 작용 :  frown(눈살을 찌푸리다), grief(비탄)
- 주름 추

 4. Quadratus labii superioris 
(상순거근/안와하근: 위 입술을 위로 올리는 근육)
- 3개로 나뉘어짐
- Sneer (냉소, 비웃음) 

5. Orbicularis oris (구륜근)
- 입을 둘러싸고 있는 circular muscle
-  수축작용 : curl and tighten the lips 
- 윗 입술에서 둥근 곡선 형태 나타남 
 
6. Depressor labii inferioris (하순하제근)
- 아래 입술을 내리는 근육 

7. Mentalis (이근)
- 턱에 위치, 아래 입술을 위로 밀어 올림
- 작용 : 입술이 삐죽 튀어나온 표정  
           턱에 주름살을 지게 함

8. Triangularis (구각하제근)
- 입꼬리를 끌어내림, 입의 fronwing 

9. Zygomaticus major, minor 
   (대관골근, 소관골근  smile muscles)
 - 입의 꼬리를 위로 잡아당기는 근육 ,  미소(smile) 

10. Risorius (소근 笑筋, grinning muscle)
- 입의 꼬리를 수평을 잡아당김, 웃음  

11. 측두근
- 오목한 관자 놀이 부분에 위치 
   광대뼈 아치 위쪽과 미궁 옆에 있음  

12. 교근 
- 턱의 근육 
  광대뼈로부터 턱으로 연결 
  비스듬히 뻗어 있음. 볼의 넓은 부분의 형태 좌우  

13. Levator Labii Alaeque Nasi  안각근 (眼角筋)
- 코의 측면에서 위쪽 방향으로의 움직임 관장 
   입술을 들어올려 코의 양쪽 면에 주름을 잡히게 함  

14. Levator anguli  대치근 (大齒筋)
- 윗 턱에서 나와 입의 끝부분에서 구륜근 속으로 들어감
  입의 양쪽 끝을 잡아당겨 움직이게 함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헬스와 건강] 헬스장 진동기, 근육·뼈 `튼튼` 한 몫

[헬스와 건강] 헬스장 진동기, 근육·뼈 `튼튼` 한 몫 질병과 건강 2008.10.26 15:53

[헬스와 건강] 헬스장 진동기, 근육·뼈 `튼튼` 한 몫

 

  

 

진동기에 서서 발을 통해 전신에 진동자극을 주는 것이 근육과 뼈 건강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아이다호대학 연구팀이 'Current Sports Medicine Reports 저널'에 발표한 바에 의하면 이른 바 진동기에 서서 발을 통해 전신에 진동을 주는 이 같은 전신진동요법이 특히 노인들과 정적인 생활패턴을 갖는 사람들에서 뼈와 근육 건강에 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결과 이 같은 진동자극이 규칙적인 운동을 통해 얻어지는 근육 수축보다 근육 섬유를 더욱 효과적으로 활성화시켜 근력을 향상시켜 더욱 점프력과 순발력 향상에 큰 도움이 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또한 이 같은 진동요법이 노년층의 뼈 질량을 높이는데도 매우 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um.net/ymj5800 BlogIcon 물망초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http://agora.media.daum.net/petition/view?id=67810

    --> 아고라네티즌청원서명하러가기

    2009.02.14 03:03

주름을 없애는 7가지 얼굴 근육운동

주름을 없애는 7가지 얼굴 근육운동 피부미용 다이어트 2008.09.25 18:48

주름을 없애는 7가지 얼굴 근육운동 
 







얼굴 준비체조

페이스닝 효과를 높이기 위해서 얼굴준비체조는 필수. 우선 얼굴의 힘을 빼고 근육을 의식해서 움직이는데 집중하자.

1. 가볍게 눈을 감고 이마, 볼, 입, 턱, 목 순서로 얼굴의 힘을 뺀다.
2. 천천히 눈을 뜨고 입을 살짝 다문 후 입 꼬리를 옆으로 늘인다.
3. 입 꼬리를 좌우 번갈아 위쪽으로 올린다. 좌우 똑같이 올라가지 않는다고 해도 포기하지 말자.
4. 천천히 입을 벌리면서 ‘아, 에, 이, 오, 우’ 하고 소리를 내면서 근육을 의식하며 적극적으로 움직인다.
 

이마 가로주름 없애기 (3회반복)  
 
이 운동을 하면 혈액의 흐름이 좋아지므로 이마의 여드름 및 탈모 방지에도 좋다.
1. 5초에 걸쳐 천천히 눈을 가늘게 해서 실눈을 만든다.
2. 양쪽 눈을 크게 뜨면서 동시에 눈썹도 5초에 걸쳐 위로 끌어올린다. 깜짝 놀란 표정을 지으면서 정수리를 향해 앞뒤의 근육을 끌어올리는 느낌으로 한다.
3. 5초 동안 이 상태를 유지한 후 천천히 눈의 힘을 뺀다.
 

미간주름 없애기 (3회 반복) 

근육의 탄력이 없어진 상태에서 한번 생긴 주름은 쉽게 사라지지 않는데 이 운동을 꾸준히 하면 주름을 희미하게 만들 수 있다.
1. 눈썹을 안쪽 아래 방향으로 5초에 걸쳐 끌어당겨 눈을 가늘게 뜨면서 미간에 주름이 잡히게 한다.
2. 눈은 가늘게 뜬 채 눈썹만 비스듬히 바깥쪽 위로 5초에 걸쳐 끌어올려 미간을 편다.
3. 5초를 센 후 천천히 힘을 뺀다.
  

눈초리의 주름 없애기 (3회 반복)  

웃을 때 눈가에 잡히는 주름. 이는 피부와 안륜근에 탄력이 있으면 쉽게 없어지지만 웃고 난 후에도 주름이 남는다면 근육 운동을 열심히 하자.
1. 정면을 마주하고 눈은 전방을 본다.
2. 눈 주위의 근육을 의식하면서 위아래 속눈썹이 서로 맞닿을 때까지 천천히 눈을 가늘게 뜬다. 미간을 찌푸리지 말고 눈 주위에만 집중한다.
3. 눈 주위의 긴장을 유지한 채 5초를 센 후 천천히 얼굴의 힘을 뺀다
 

처진 볼 끌어올리기 (3회 반복)  

식사 중에 종종 볼 안쪽이 씹힌다면 이미 근육이 늘어진 것. 이 운동은 여분의 지방을 없애주므로 얼굴 윤곽이 또렷해지고 얼굴도 작아진다.
1. 입을 다물어 뾰족하게 하면서 천천히 앞으로 내민다.
2. 양쪽 볼의 공기를 5초에 걸쳐 빨아들인 후 5초를 유지한다. 이때 양쪽 볼의 공기를 전부 빨아들인다는 느낌으로 한다.
3. 양쪽 볼을 공기가 더 이상 들어가지 못할 정도로 최대한 부풀린다. 5초간 유지한 후 천천히 공기를 내뱉는다.
 

목주름 없애기 (3회 반복)  

목에 잔주름이 생기는 건 나이가 들면 어쩔 수 없이 나타나는 현상이지만 계속 운동하면 목의 뭉친 근육이 풀어지면서 아름다운 목선까지 만들 수 있다.
1. 등을 곧게 펴고 턱을 안쪽으로 살짝 끌어당긴다.
2. 턱을 수평으로 유지하면서 좌측 목근육 당김이 느껴질 정도로 5초에 걸쳐 목을 오른쪽으로 돌린다. 이때 어깨는 움직이지 않는다.
3. 천천히 정면으로 얼굴을 바로 하고 왼쪽도 반복한다.
 

입가 팔자주름 없애기 (3회 반복)  

볼은 지방이 붙기 쉬워 움직이지 않으면 금방 처져 팔자주름이 생긴다. 또한 운동으로 근육에 유연성이 생기면 고운 피부가 만들어진다.
1. 입 꼬리를 끌어올려 웃는 얼굴을 만든다.
2. 왼쪽 입 꼬리를 원상태로 하면서 오른쪽 입 꼬리는 팔자주름이 최대한 없어지도록 끌어올린다.
3. 오른쪽 눈만 천천히 감으면서 근육이 움츠러드는 느낌이 들게 한다. 5초 동안 유지한 후 표정을 푼다. 왼쪽도 반복한다. 


처진 입 꼬리 올리기 (5회 반복)  

입 꼬리가 처지면 입가가 일그러지기 쉽고 표정이 어두워져 기분 나쁜 인상을 준다. 익숙해지기까지 시간이 걸리지만 확실하게 효과를 느낄 수 있다.
1. 정면을 보고 가볍게 입을 다문다.
2. 위아래 입술을 마주하고 입 안쪽으로 밀어 넣듯이 하면서 입 꼬리를 천천히 끌어올린다.
3. 입 꼬리를 끌어올려 완전히 U자형이 되었으면 5초간 유지한 후 입 꼬리부터 힘을 빼면서 천천히 원상태로 돌아간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주름을 없애는 7가지 얼굴 근육운동

주름을 없애는 7가지 얼굴 근육운동 피부미용 다이어트 2008.09.25 18:48

주름을 없애는 7가지 얼굴 근육운동 
 







얼굴 준비체조

페이스닝 효과를 높이기 위해서 얼굴준비체조는 필수. 우선 얼굴의 힘을 빼고 근육을 의식해서 움직이는데 집중하자.

1. 가볍게 눈을 감고 이마, 볼, 입, 턱, 목 순서로 얼굴의 힘을 뺀다.
2. 천천히 눈을 뜨고 입을 살짝 다문 후 입 꼬리를 옆으로 늘인다.
3. 입 꼬리를 좌우 번갈아 위쪽으로 올린다. 좌우 똑같이 올라가지 않는다고 해도 포기하지 말자.
4. 천천히 입을 벌리면서 ‘아, 에, 이, 오, 우’ 하고 소리를 내면서 근육을 의식하며 적극적으로 움직인다.
 

이마 가로주름 없애기 (3회반복)  
 
이 운동을 하면 혈액의 흐름이 좋아지므로 이마의 여드름 및 탈모 방지에도 좋다.
1. 5초에 걸쳐 천천히 눈을 가늘게 해서 실눈을 만든다.
2. 양쪽 눈을 크게 뜨면서 동시에 눈썹도 5초에 걸쳐 위로 끌어올린다. 깜짝 놀란 표정을 지으면서 정수리를 향해 앞뒤의 근육을 끌어올리는 느낌으로 한다.
3. 5초 동안 이 상태를 유지한 후 천천히 눈의 힘을 뺀다.
 

미간주름 없애기 (3회 반복) 

근육의 탄력이 없어진 상태에서 한번 생긴 주름은 쉽게 사라지지 않는데 이 운동을 꾸준히 하면 주름을 희미하게 만들 수 있다.
1. 눈썹을 안쪽 아래 방향으로 5초에 걸쳐 끌어당겨 눈을 가늘게 뜨면서 미간에 주름이 잡히게 한다.
2. 눈은 가늘게 뜬 채 눈썹만 비스듬히 바깥쪽 위로 5초에 걸쳐 끌어올려 미간을 편다.
3. 5초를 센 후 천천히 힘을 뺀다.
  

눈초리의 주름 없애기 (3회 반복)  

웃을 때 눈가에 잡히는 주름. 이는 피부와 안륜근에 탄력이 있으면 쉽게 없어지지만 웃고 난 후에도 주름이 남는다면 근육 운동을 열심히 하자.
1. 정면을 마주하고 눈은 전방을 본다.
2. 눈 주위의 근육을 의식하면서 위아래 속눈썹이 서로 맞닿을 때까지 천천히 눈을 가늘게 뜬다. 미간을 찌푸리지 말고 눈 주위에만 집중한다.
3. 눈 주위의 긴장을 유지한 채 5초를 센 후 천천히 얼굴의 힘을 뺀다
 

처진 볼 끌어올리기 (3회 반복)  

식사 중에 종종 볼 안쪽이 씹힌다면 이미 근육이 늘어진 것. 이 운동은 여분의 지방을 없애주므로 얼굴 윤곽이 또렷해지고 얼굴도 작아진다.
1. 입을 다물어 뾰족하게 하면서 천천히 앞으로 내민다.
2. 양쪽 볼의 공기를 5초에 걸쳐 빨아들인 후 5초를 유지한다. 이때 양쪽 볼의 공기를 전부 빨아들인다는 느낌으로 한다.
3. 양쪽 볼을 공기가 더 이상 들어가지 못할 정도로 최대한 부풀린다. 5초간 유지한 후 천천히 공기를 내뱉는다.
 

목주름 없애기 (3회 반복)  

목에 잔주름이 생기는 건 나이가 들면 어쩔 수 없이 나타나는 현상이지만 계속 운동하면 목의 뭉친 근육이 풀어지면서 아름다운 목선까지 만들 수 있다.
1. 등을 곧게 펴고 턱을 안쪽으로 살짝 끌어당긴다.
2. 턱을 수평으로 유지하면서 좌측 목근육 당김이 느껴질 정도로 5초에 걸쳐 목을 오른쪽으로 돌린다. 이때 어깨는 움직이지 않는다.
3. 천천히 정면으로 얼굴을 바로 하고 왼쪽도 반복한다.
 

입가 팔자주름 없애기 (3회 반복)  

볼은 지방이 붙기 쉬워 움직이지 않으면 금방 처져 팔자주름이 생긴다. 또한 운동으로 근육에 유연성이 생기면 고운 피부가 만들어진다.
1. 입 꼬리를 끌어올려 웃는 얼굴을 만든다.
2. 왼쪽 입 꼬리를 원상태로 하면서 오른쪽 입 꼬리는 팔자주름이 최대한 없어지도록 끌어올린다.
3. 오른쪽 눈만 천천히 감으면서 근육이 움츠러드는 느낌이 들게 한다. 5초 동안 유지한 후 표정을 푼다. 왼쪽도 반복한다. 


처진 입 꼬리 올리기 (5회 반복)  

입 꼬리가 처지면 입가가 일그러지기 쉽고 표정이 어두워져 기분 나쁜 인상을 준다. 익숙해지기까지 시간이 걸리지만 확실하게 효과를 느낄 수 있다.
1. 정면을 보고 가볍게 입을 다문다.
2. 위아래 입술을 마주하고 입 안쪽으로 밀어 넣듯이 하면서 입 꼬리를 천천히 끌어올린다.
3. 입 꼬리를 끌어올려 완전히 U자형이 되었으면 5초간 유지한 후 입 꼬리부터 힘을 빼면서 천천히 원상태로 돌아간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근육’ 과 노년 건강

‘근육’ 과 노년 건강 질병과 건강 2008.06.11 16:16

‘근육’ 과 노년 건강

 

 
86세 할머니 보디빌더의 모습이 최근 인터넷에 공개돼 화제다. 군살 하나 없이 팽팽한 팔과 다리의 근육을 보면 20대라고 해도 믿을 정도였다. 평생 간호사로 일했다는 뉴린 할머니는 “72세 때 애완 고양이 용품을 사서 무거워 쩔쩔 매는데도 아무도 도와주는 사람이 없었다. 다른 사람 도움 없이 좀 더 독립적이고 당당하게 살기 위해 보디빌딩을 시작했다”고 말했다.

간과해 왔지만 근육은 노년 건강의 핵심 키워드 중 하나다.

당당하고 독립적인 노년을 보내려면 근력을 키워야 한다. 근력이 줄면 등산이나 골프 같은 스포츠 활동은 물론이고 보행이나 물건 들기 같은 사소한 일상 활동도 못하게 되는 등 삶의 질이 크게 떨어진다.

근육의 양과 힘은 20~25세에 최대치에 이르며, 30세를 전후해서 근(筋) 세포의 노화가 시작된다. 노화가 시작되면 일단 수분이 빠져나가고 단백질이 줄어들며 그 자리에 지방이 채워져 몸의 탄력과 힘이 떨어진다.

약 50세가 되면 근 세포 내 단백질 합성속도가 분해속도보다 느려져 근육이 급격하게 퇴화를 시작한다. 일반적으로 20~25세 근육의 10% 정도가 감소한다. 65세엔 약 25~35%, 80세엔 40% 이상 감소해 일상생활을 위한 기본 체력까지 상실하는 경우가 많다.

실제로 미국 프래밍엄 지역 역학 조사 결과에 따르면 55~64세의 40%, 65~74세의 45%, 75~84세의 65%가 4.5㎏ 무게조차 들지 못했다. 장바구니도 들지 못한다는 것은 독립적인 일상생활이 쉽지 않다는 의미다.


또 건국대병원 재활의학과 이인식 교수의 2004년 논문에 따르면 ▲70~74세 여자 33.3%, 남자 19.8% ▲75~79세 여자 35.9%, 남자 26.7% ▲80세 이상 여자 43.2%, 남자 52.6%에게서 근육감소증이 나타났다. 근육감소증이란 자기 평소 체질량의 13~24%(70세 이상은 50%)가 감소한 상태다. 이인식 교수는 “근육감소증이 있으면 활동량이 급격하게 줄어 정신건강에도 좋지 않고 삶의 만족도도 크게 떨어진다”고 말했다.

또 근육의 감소는 쉽사리 낙상(落傷)으로 이어져, 많은 경우 생명을 위협한다. 통계청에 따르면 2005년 60세 이상 사고 별 경험률 중 40%가 낙상이었다. 근육 양이 가장 많은 20대 낙상 경험률은 14%에 불과했고, 30대 18%, 40대 23%, 50대 32%였다. 서울아산병원 스포츠의학센터 진영수 교수는 “젊은이의 낙상은 대부분 실수 때문이지만, 노인의 낙상은 기초 체력을 유지할 근육이 없어서 발생한다”며 “낙상으로 인한 활동의 제약은 노인의 가장 중요한 사망 원인 중 하나며, 낙상이 없더라도 기력이 없어 움직이지 못하면 사망하는 경우가 많다”고 말했다.

전문가들은 노년에도 근력을 유지하려면 가능한 일찍부터 근육 운동을 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나이가 들면 단백질 합성 작용을 촉진하는 호르몬 리보솜과 같은 세포 내 소 기관의 기능이 떨어져 근육을 키우는 데 더 오랜 시간이 걸린다. 일반적으로 20~30대엔 2주만 운동해도 근육이 10~15% 커지지만, 60세 이후엔 12주 이상 운동해야 10% 정도 커진다. 또 근육과 뼈를 연결하는 건(腱)이나 인대의 탄성이 감소해 운동 부상의 위험도 높아진다.

한남대 생활체육학과 정일규 교수는 “젊었을 때부터 근육을 키워놓으면 그 초기값이 높아 나이 들어 근육이 감소해도 생활근력을 유지할 수 있기 때문에 운동을 일찍 시작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아울러 단백질 중심의 고른 영양섭취도 중요하다. 진영수 교수는 “나이가 들면 맛을 보는 감각이 떨어지고, 위액분비가 감소하며, 활동량이 줄고, 대사가 느려져 대부분 식욕이 감퇴된다”며 “노년의 근육 감소를 막기 위해선 쇠고기, 돼지고기, 생선, 유제품, 견과류 등 단백질이 풍부한 식품을 많이 먹어야 한다”고 말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단 사이드바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