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신용대출, 담보대출, 성형수술, 성형, 지방흡입, 임플란트, 라색, 라식, 화환, 꽃배달, 기념일, 선물, 주식, 펀드, 금융, 여행, 신혼여행, 결혼


체형의 결점을 보완할 수 있는 코디 비법

체형의 결점을 보완할 수 있는 코디 비법 성형정보 2008.09.26 08:21

체형의 결점을 보완할 수 있는 코디 비법


 

큰키에 마른 체형

밝고 환한 정장 스타일이 어울린다.
마르고 키가 큰 체형이 짜임새 있는 옷 매무새를 갖추기 위해서 무슨 색을 선택해야 할지 고민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이러한 체형은 마른 체형의 보완을 위해 밝고 환한 색상을 선택해야 하고 큰 키의 보완을 위해 색의 콘트라스트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

흰색을 중심으로 차분해 보이고 지적인 이미지를 주는 밝은 회색 등의 모노톤이 허약해 보이는 체형의 단점을 강한 이미지로 변화시켜 준다.
예를 들어 흰색과 밝은 회색이 마른 체형을 보완한다면 검정, 쥐색, 군함색 같은 짙은 모노톤이 큰 키를 보완해 주는 색이다. 그밖에 오렌지색이나 감색도 체형 보완 효과가 있다. 위아래의 색을 달리 입을 때는 위쪽을 짙게, 아래쪽을 밝게 입는 것이 좋다.

정장 스타일을 입는다. 캐주얼 스타일보다는 매니시한 팬츠 슈트 같은 정장 스타일이 훨씬 잘 어울리며 테일러드 재킷이나 슬림한 팬츠, 통이넓은 팬츠, 또는 샤넬라인 스커트나 롱플레어스커트 등이 잘 어울린다.

긴 머리가 좋고 모양이 확실한 액세서리가 어울린다. 어깨에 닿을 듯한 단발머리나 웨이브가 약간 있는 긴 머리가 어울리며 귀고리나 목걸이는 다이아몬드 같은 각지고 기하학적인 크고 확실한 디자인이 좋다.
가방은 서류가방같이 딱딱한 느낌의 핸드백이 무난하다.
구두는 단화가 좋지만 2~3cm, 또는 4~5cm 정도의 중간 굽에 짙은 색을 선택한다.
옷의 색상보다 짙은 색으로 코디네이트하는 것이 큰 키를 자연스럽게 보완하는 방법이다.

큰키에 보통 체형

몸무게 55kg 정도에 키가 165cm 이상의 여성을 예로 들 수 있다.
이 체형은 큰 키를 보완해 주어야 더욱 균형 잡힌 몸매를 자랑할 수 있다.

대체로 내추럴톤이나 디프한 톤의 색상들이 잘 맞는다.
특히, 녹색이나 녹색기가 있는 카키, 녹색기가 섞인 겨자색(머스타드 그린), 올리브 그린과 같은 색상들이 잘 어울린다. 이외에도 자주(퍼플), 포도주색(와인) 등도 잘 어울린다.

디프한 톤의 색상에는 내추럴톤의 차분한 색상, 또는 검정이나 흰색으로 포인트를 주거나 코디네이션시키는 것에 세련된 연출 방법이다.

녹색이나 카키와 같은 색상의 웃옷을 입을 경우, 스카프나 인웨어 색상으로 보완하는데, 피부색이 밝으면 흰색이나 크림색, 인디언 핑크와 같은 색상을 이용하고, 피부색이 어두우면 포도주색, 자주, 금갈색 그리고 짙은 빨강 등을 이용한다. 위아래를 다른 색으로 구분되게 입으면 큰 키를 보완하는데 효과가 있다.
같은 색의 슈트를 입을 때는 선명한 색상의 인웨어, 스카프, 또는 화려한 액세서리를 이용한다. 선명하고 큰 무늬가 있는 팬츠나 스커트를 입는다. 위아래가 구분된 콤비 스타일의 팬츠 슈트 또는 스커트 슈트, 매니시한 느낌의 셔츠 블라우스와 팬츠, 풀오보와 카디건을 입는 것이 좋다.

디테일이 단순하고 자연스러운 아이템들을 위아래 색을 달리해 입는다.
큰 키를 보완하려면 무늬도 이용해 본다. 아래쪽에 선명하고 커다란 무늬가 있는 아이템을 입으면 시선이 위보다는 아래로 유도되어 큰 키의 보완효과를 얻을 수 있다.
크고 대담한 디자인의 액세서리가 어울린다. 귀고리나 목걸이 등의 액세서리는 금속류나 자연 소재로 만든 크고 대담한 디자인들이 어울리며, 구두나 핸드백은 옷의 색상 중에서 밝은 쪽에 맞춘다.

큰키에 살찐 체형

위아래를 대조적인 색상으로 코디한다.
이 체형의 여성은 서구적인 타입으로 살찐 체형 때문에 자칫 둔해 보이지만 키가 크기 때문에 오히려 시원스럽고 당당한 느낌을 준다.
이 체형의 장점을 살려 매력적인 이미지로 변신을 시도해 보자.

색상은 차갑고 지적인 분위기를 줄 수 있는 중간톤의 회색에서 검정까지의 모노톤을 중심으로 선택한다. 이와 함께 포도주색 같은 세련된 색상도 잘 맞는다.
그밖에 여성미를 풍길 수 있는 짙은 빨강이나 자주색 등은 살찐 체형을 보완하기에 매우 효과적이다. 위아래는 대조적인 색상, 즉 웃옷은 짙은 색상으로, 아래옷은 밝은 색상으로 입거나 보색 관계로 대비시키는 것이 큰 키를 보완해 준다
포인트 색상은 선명한 흰색을 비롯해 밝은 계열이나 원색 계열의 밝고 생동감 넘치는 색상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레이스나 시폰같이 부드러운 소재를 선택한다.
개성을 살릴 수 있는 아이템으로는 얇은 소재의 통바지나 롱 플레어 스커트, 허리선에 벨트가 달린 재킷이나 샤넬풍의 재킷, 러플 블라우스 등이 잘 어울린다. 디자인은 깔끔하고 단순한 것 보다는 옷감 소재나 디테일로 변화를 주면서 장식이 돋보이는 디자인이 좋다.
소재는 특히, 웃옷의 경우 니트나 레이스, 시폰과 같은 하늘하늘 하고 가벼운 느낌의 소재로 몸매의 부드러운 곡선을 자연스럽게 드러내는 것이 개성 있는 차림에 도움이 된다.
고급스럽고 화려한 액세서리가 어울린다. 모자나 가방은 크고 디자인이 대담하고 독특할수록 좋다. 귀고리나 목걸이는 진주, 금속류의 화려하면서도 고급스러워 보이는 것이 좋다.
큰 키를 보완하기 위해 너무 낮은 단화를 신는 것은 오히려 큰 키를 강조하게 되므로 최소한 4~5cm의 굽을 선택해 전체적으로 안정감 있는 차림이 되도록 한다.

마른체형에 보통키

아래보다 위를 밝게 입는다
정보다 컬러 선택에 신경을 써야 하는 체형이다. 마른 체형을 보완할 수 있는 색은 크림색이나 녹색기가 섞인 옅은 파랑(민트 블루) 등 밝고 환한 파스텔 계열이다. 이들 색상이나 내추럴 계열로 컬러 코디를 하면 이 체형의 분위기를 한결 부드럽게 살려준다. 이러한 컬러 코디에는 진한 파랑(코발트 블루)이나 오렌지와 같은 색상으로 포인트를 주는 것이 효과적이다. 아래옷보다는 웃옷을 밝게 입고, 롱팬츠에 롱재킷을 입을 경우에는 계열색으로 조화를 이루게 한다. 밝은 색상의 긴 점퍼 스커트나 긴 조끼를 입을 때는 아래쪽에 디프한 컬러를 매치시키도록. 주의할 것은 위를 어둡게, 아래를 밝게 입지 말고 위아래를 검정과 갈색 등 짙은 색 계열로 입지 말 것. 또 빨강과 초록처럼 보색 대비는 이 체형에 맞지 않는다.
줄무늬·체크무늬로 개성을 살린다
표준키에 어울리는 아이템으로는 롱재킷+롱팬츠, 롱재킷+롱스커트, 롱재킷+쇼트팬츠, 미니스커트, 미니원피스 등이 잘어울린다. 마른체형에 어울리는 무늬는 줄무늬나 체크무늬로서 개성있는 옷차림을 원할 때는 이러한 무늬가 들어간 아이템을 최대한 이용하도록 한다
옷 색상과 비슷한 계열의 액세서리를 선택한다
스카프나 넥타이, 머플러는 마른 체형을 볼륨감 있0게 살려주는 액세서리로 다양한 연출법을 익히도록 하자. 때로는 길게, 때로는 짧게,또는 리본 모양으로 처리하는 방법 등 센스있는 연출이 필요하다. 그밖에 챙이 없거나 너무 넓지 않은 밀짚이나 니트 모자가 잘 어울린다. 귀고리와 목걸이는 검정이나 갈색 등의 짙은 색이나 옷 색상과 비슷한 계열색으로 하고 같은 디자인으로 통일하는것이 좋다. 구두나 핸드백의 색상 역시 동떨어지지 않도록 주의하면 체형 보완에 도움이 된다.

보통체형에 보통키

개성 연출에 포인트를 준다
우리나라 여성의 평균 치수인 158cm에 55kg 정도가 되는 표준체형을 말한다. 키에 비해 다리가 짧다든지, 허리가 굵다든지, 가슴에 살이 많다는 등의 부분적인 단점이 있을 수는 있으나 다른 체형에 비해 옷 맵시가 나고 어떤 옷ㄱ을 입어도 잘 어우린다. 이렇게 균형잡힌 몸매의 여성은 체형보와보다는 개성있는 차림을 연출하는 데에 포인트를 맞추도록. 이 체형은 밝은 색상은 물론 어두운 색상까지도 소화가 가능하다. 피부색에 따라 약간의 차이는 있지만. 여러 계열의 색상이 무난하게 어울리낟. 특히 자연을 의미하는 내추럴 계열의 p이지, 금갈색(브라운 골드), 진한 파랑(코발트 블루) 등의 색상은 이 체형의 엿어스러움을 갈려주고 세련된 이미지를 전달해 준다.

울, 실, 니트와 같은 부드러운 소재로 체형미를 살린다
몸매를 더 멋있게 표현할 수 있는 아이템으로는 직선과 곡선을 적절히 응용한 디자인의 스커트 슈트난 매니시한 이미지의 팬츠 슈트, 부드러운 이미지를 살려주는 롱원피스, 롱스커트 또는 니트 풀오버나 카디간이 등이 있다. 울이나 실크, 니트처럼 부드러운 소재일수록 체형을 더욱 돋보이게 하므로 기억해 두고 이용해 본다.
옷의 전체 스타일을 체크하고 액세서리 선택을 한다
귀고리나 목걸이 등의 액세서리는 금, 은 같은 감속이나 나무, 코르크와 같은 자연 소재 모두 잘 어울리나. 구두는 높이에 특별히 신경쓰지 않아도 되지만 캐주얼한 차림이 아니라면 적당한 높이의 구두가 좋다. 정장에는 4~5cm의 중간 굽이나 하이힐을 신어 바른 자세를 유지하도록 한다. 모자는 옷의 전체 스타일과 맞는 디자인이라면 챙의 넓이와 무관하게 연출할 수 있다. 색상은 옷과 같은 계열색으로 하며, 때로는 포인트 색상을 이용해도 좋다.

살찐체형에 보통키

위보다는 아래를, 겉보다는 속을 밝게 입는다
대체로 따뜻하고 부드러운 이미지에 편안함과 여유가 느껴지는 체형이다. 표준키라는 장점을 살려주고, 살찐 체형을 보완하면 된다. 체형을 보완을 위해 색상은 원색 계열의 빨강이나 자주, 디프 계열의 감색, 짙은 녹색, 포도주색 등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그리고 짙은 회색이나 검정도 잘 어울린다. 이처럼 선명하고 짙은 색상들은 이 체형을 보다 세련되고 차분한 이미지로 표현해 준다. 이들 색상을 기본색으로 하고, 밝은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녹색이나 오렌지 등을 포인트 색상으로 선택하자. 밝은 색상은 옷에 부분적으로 인웨어에 이용하는 것이 체형 보완에 더 효과가 있다. 작은 키가 아니므로 웃옷과 아래옷 색상을 달리해서 입어도된다.
곡선 처리된 부드러운 느낌의 정장과 품이 넉넉한 짙은 색상의 조끼를 입는다
정장은 현대적인 감각에 타이트한 느낌을 주는 것보다는 전체적으로 곡선 처리되어 부드러운 느낌을 주고 편안한 스타일로 디자인된 것이 가장 잘 어울린다. 재킷의 경우, 짧은 소매이거나 가슴 부분에 아웃 포켓이 달린 것, 또는 단추나 소매 장식 등 디테일에 지나치게 복잡하고 화려한 디자인은 살찐 체형을 강조해 주므로 체형 보완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 캐주얼한 스타일은 진팬츠, 롱스커트, 또는 미니스커트 등의 아이템으로 연출한다. 여기에 품이 넉넉하고 색상이 짙은 조끼를 코디해서 입으면 이 체형이 가늘고 길어 보이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작고 고급스러운 분위기의 댁세서리를 선택한다.
액세서리의 효과적인 이용은 자칫하면 둔해 보일 수 있는 체형을 보다 센스있고 고급스런 분위기로 만들어 준다. 귀고리와 목걸이, 브로치 등은 진주로 만든 것이나 코사지 같은 것이 무난하며 보석류의 너무 화려하고 큰 액세서리는 피하는 것이 좋다.

마른체형 작은키

이런 체형은 왜소하고 빈약한 인상을 주기 싶기 때문에 확대되어 보이고 부피감을 더욱 살려줄 필요가 있다. 확대되어 보이는 색감은 화이트나 베이지, 아이보리, 환한 파스텔 계열로 상의와 하의의 톤을 통일하여 유지시켜 주자. 피부색이 검을 경우에는 약간 엷은 페일톤이 좋다.
착시효과를 주자면 상의는 짧게 하의는 길게 하거나 원피스 류를 이용하면 전체적인 키를 커보이게 할수 있다. 패브릭면에서는 빳빳한 재질은 피하고 부드럽고 따스한 소재나 부피감이 있는 소재를 선택하는것이 좋다. 패턴에서는 스트라이프나 체크 무늬가 체형의 결점을 보완해주는 패턴들이다.

색감에서 상의와 하의의 톤을 통일시켜 확대되어 보이는것은 이미 언급했지만 그렇다고 항상 같은 톤으로 입을수는 없다. 이럴땐 웃옷은 밝고 화사한 색상으로, 하의는 짙은 색상으로 코디하자. 재킷은 짧게 하여 힢선을 덮으면 안된다. 스커트는 롱 스커트가 좋고 무릎까지 내려오는 스커트는 피하자.

살찐체형의 작은 키

전체적인 실루엣이 라운드를 이루기 때문에 귀엽고 깜찍한 스타일이 좋다.
흑갈색, 포도주색, 감색, 쥐색 등 디프한 톤의 짙고 어두운 색상들은 체형의 결점을 보완한다. 이외에도 짙은 빨강이나 짙은 베이지, 브라운 같은 내추럴 계열의 색상도 잘 맞는다. 여기에 밝은 색상들을 포인트 컬러로 적절히 이용하면 훨씬 센스있어 보인다.
폼이 잘맞지만 넉넉한 옷이 좋다. 수직선을 강조해서 슬림하게 연출하고 꼭 맞는 선이나, 좁은 스커트, 슬리브리스, 빳빳하거나 부풀린천, 쉬폰 소재등의 얇은 소재등은 피하도록 하자.

전체적인 키의 보완을 위한 원피스가 좋지만 하체가 길어보이는 롱팬츠나 롱스커트도 좋은 방법이다.
주름이나 러플등 부드러움을 살려주는 스타일이 잘 어울리지만 이러한 디테일은 필요이상 강조하지 않는것이 좋다.

※ 결점보완코디법 - 부위별

허리가 긴형

상의는 짧게, 하의는 길게 입는다
흔히 옷을 입을 때 왠지 어색하다라는 말을 많이 듣는 체형으로 키가 크고 마른 체형에게서 많이 볼 수 있다. 원피스보다 상 하의가 따로 떨어진 슈트류가 좋고 상의는 허리선까지 오는 짧은 볼레로 재킷이나 카디건을 입는다.
하의는 허리선이 높게 디자인된(하이웨이스트) 것이 효과적이며 팬츠는 레깅스 같은 슬림하거나 타이트하여 활동성이 있어 보이는 것으로 택한다.
스커트는 주름을 이용해 힙 선이 돋보이는 어코디언주름스커트나 개더 스커트가 적당하다. 하의를 선택할 때는 디자인보다 소재선택에 주의 해야한다. 하늘하늘하여 몸의 굴곡이 드러나는 소재보다 순면이나 마에서 느껴지는 뻣뻣한 느낌의 소재가 체형의 결점을 커버하기에는 안성맞춤이다.
상의를 밝고 환하게 입어 위쪽으로 시선을 유도한다
상의 색상은 밝고 환하게 입고 하의는 짙고 어두운 색상으로 입어 상의 쪽으로 시선이 몰릴 수 있도록 한다. 무늬가 있는 상의를 고르려면 원색이 많이 섞인 크고 화려한 꽃무늬나 체크 무늬가 적당하다.
이때 하의는 어두운 단색이 어울린다. 반대로 무늬 있는 하의를 고르려면 가는 줄무늬나 사방으로 반복되는 점무늬, 색 대비가 확실한 줄무늬 등을 선택해 힙의 높낮이나 살이 마르고 찐 정도가 모호하게 하는 착시현상을 일으킬 수 있는 무늬가 큰 효과를 준다.
하의가 복잡한 무늬일 경우에 상의는 밝은 단색으로 정리해준다.
액세서리는 눈에 띄는 것으로, 구두는 무난한 것으로 택한다
고급스럽고 독특하여 시선을 끌만한 브로치나 귀고리, 목걸이라면 최대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 금속의 체인 벨트나 굵은 가죽 벨트를 이용해 허리선을 높여 강조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단화보다는 하이힐이 물론 키가 커 보이는 효과가 있지만 무엇보다도 다리근육을 발달시키기 때문에 좋다. 스타킹은 피부색보다 진한 색이 적당하며, 구두는 되도록 단순한 디자인으로 선택하고 검정이나 밤색 등 짙고 어두운 색이 무난하다.
다리가 짧다, 혹은 굵다 등의 고민이 있는 체형은 구두의 선택이 특히 중요한데 무지막지한 통굽 구두로 보완하려하기보다는 단순하면서도 깔끔함을 잃지 않는, 값싼 느낌보다는 고급스러움이 느껴질 수 있는 5cm이상의 펌프스가 가장 적당하다.
이미지 모델을 머리 속에 그리면 모양 내기가 쉽다
연예인들 중에서 가끔 볼 수 있는 체형으로서 몇몇의 연예인들을 자기모습과 비교하면서 이들의 옷차림이 어떠한지, 어디에 신경을 쓰고 있는지, 관심 있게 보는 것도 모양내기의 지름길.
예를 들어 재킷 길이가 긴지 짧은지, 하의 색상은 어두운지 밝은지를 살펴보고 주로 어떤 색과 디자인을 즐겨 입는지 눈여겨 볼 필요가 있다.

목이 짧은 체형

깊이 파인 V네크나 U네크라인을 이용한다.
뚱뚱하거나 키가 작은 체형에서 흔히 보는 타입으로 옷 입기에 신경이 많이 쓰이는 몸매다. 어떤 옷을 입어도 태가 나지 않고, 하고 싶은 액세서리도 지극히 절제해야 하므로 고민이 많을 것이다. 하지만 몇 가지 주의할 점만 지킨다면 멋쟁이 소리를 들을 수 있다. 우선 답답한 분위기를 탈피한다.
특히 턱밑에서 가슴 선까지를 시원스럽게 연출하는 것이 포인트. 카디건과 같은 앞트임의 상의가 좋고 깊이파인 V네크나 U네크가 효과가 있다. 상의는 실크, 울, 레이온..등 부드러운 질감을 이용하고 피부색에 가까운 파스텔톤이나 여린 색상으로 상의를 입도록 한다.
가장 주의해야할 것은 칼라모양이 독특하거나 스트레치성(탄력 있고 뻣뻣한 느낌의) 소재로 디자인된 상의는 절대 금물이다. 되도록 노칼라재킷과 탱트탑으로 코디네이션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귀고리와 목걸이를 동시에 하는 것은 금물
목선이 복잡해 보이지 않도록 특히 조심한다. 스카프나 타이를 할 경우에는 낮고 길게 매주고 부피감이 느껴지지 않도록 연출하는 센스가 필요하다.
목선이 깊게 파인 상의를 입었다면 길게 늘어지는 귀고리로 포인트를 주어도 좋으나 귀고리와 목걸이를 동시에 해서 복잡해 보이는 것은 금물이다.
가슴에 브로치를 다는 것보다는 허리를 장식하는 독특한 디자인의 버클이 있는 벨트를 매보자. 오픈된 상의에 긴 목걸이를 이용하는 것도 결점 커버에 한몫을 한다.
눈 화장에 포인트를 준다
화장은 자연스러워야 하며 특히 기초화운데이션은 얼굴에서 끝내지 말고 목선까지 펴 주도록 한다.
눈 화장을 강조하고 입술은 여린색으로 바르고 눈 화장을 강조하는 것이 짧은 목선에서 조금이라도 시선을 위로 올리는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다.
이미지모델은?
개그우먼 조혜련이나 탤런트 김수미는 심하지는 않지만 시원스러운 목선을 가지진 않았다.
이들은 과연 어떤 옷을 즐겨 입는지? 특히 상의의 처리를 어떻게 하는지 살펴보면 자신의 멋내기에 도움이 될 것이다.

목이 긴 체형

목선까지 올라오는 니트웨어를 입는다
미인의 첫째 조건이기도 한 목이 긴 체형. 마음껏 멋을 내도 무리하게 보이지 않는 모듣 사람이 부러워하는 타입이다. 지적인 분위기, 도시적인 분위기, 엘레강스한 분위기, 어떤 분위기로도 연출할 수 있다.
그러나 막상 목이 너무 긴 본인은 자신의 체형을 콤플렉스로 느낄 수도 있다. 어쩐지 멀쑥하게 보여 멀대?같다는 소리도 듣는다. 기린처럼 착해 보이지만 쉽게 말해 똘똘해 보이지는 않는다.
이러한 본인의 결점을 커버하고 싶다면 터틀네크의 니트웨어나 목선 위까지 올라오는 하이칼라, 또는 약간 뻣뻣한 질감의 독특한 칼라모양이 있는 재킷이나 셔츠를 이용하는 것이다.
목선이나 칼라 모양에 러플이나 주름이 있어 볼륨감을 줄 수 있는 것도 좋다.
목선이 드러나는 옷을 입을 때는 화사한 스카프나 머플러를 센스있게 이용한다면 긴 목을 보완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개성 있는 분위기를 내는데도 효과를 볼 수 있다.
액세서리는 화려하게, 화장은 산뜻하게 한다.
귀고리나 목걸이는 크고 화려한 것으로 하고 목걸이는 길게 늘어지지 않는 목선에 맞는 것이 좋다. 머리 모양은 헴처리가 굵게 웨이브처리된 긴 머리와 어깨까지 오는 단발머리형 등이 잘 어울린다.
키도 크고 목이 길다면 너무 지루한 인상을 줄 수 있다는 점을 인식하고 산뜻한 화장으로 얼굴을 강조한다. 얼굴의 색조화장이나 파운데이션을 약간 짙게 하는 것도 보완책 중 하나.
눈화장보다는 입술 색상을 짙고 강열한, 생동감 있는 빨강이나 와인색, 체리핑크, 흑자색 등으로 선택한다면 긴 목의 머쓱함을 보완하기에 충분하다.
이미지 모델은?
탤런트 박소연, 염정아 등 주로 미인에게서 많이 볼 수 있는 목이 긴 체형은 학목이라는 장점 뒤에 나약해 보이는 단점을 보완해야하는 숙제가 남아있다.
이들의 화장법이나 머리모양, 옷 입는 솜씨 등을 눈여겨보면서 자신의 이미지도 그들과 비슷해지려고 노력해 보자.

가슴이 큰 체형

디자인이 심플한 슈트나 원피스류를 고른다.
가슴 부분이 깔끔하게 처리된 슈트나 원피스를 입는다. 옷의 소재는 차고 딱딱한 느낌을 주는 한편 니트 같은 것이 무난하다. 디자인은 너무 직선적이거나 모던한 것은 피하고 귀여움이 느껴지게 곡선처리한 것이 효과적이다. 정돈된 부드러운 곡선으로 여성의 섹시한 매력을 돋보이게 할 수 있다. 상의를 고를 때 특히 신중해야 하는 체형인데, V네크나 일직선 또는 곡선처리한 앞트임의 옷이 적당하다. 가슴 부분에 아웃포켓이 있거나 볼륨감이 느껴지는 디테일(주름이 들어간)이 있는 셔츠나 블라우스, 재킷은 주위가 산만하고 지적인 분위기를 잃게 하므로 피하는 것이 줗다. 또한 여름이라 하더라도 반소매 즉, 가슴 부분에서 끝나는 소매는 피하도록 하고 긴 소매를 주로 이용하는 것이 큰 가슴 을 커버하는 멋내기 요령이다.
상의는 짙고 어두운 색상이 어울린다.
피부색에 관계없이 상의 색상은 검정을 비롯하여 와인색이나 카키, 짙은 회색 등의 어두운 색상의 선택하면 안정되게 정리가 되면서 지적인 이미지를 떠올려 주는 효과가 있다.
화장은 약간 어둡게 한다
피부색이 희다면 얼굴 화장은 약간 어두운 듯이 하여 차분한 이미지를 강조한다이때 붉은 계열의 볼터치는 피하는 것이 좋다. 또 머리 모양은 부드럽게 웨이브가 있는 퍼머형이 자연스럽기도 하고 딱딱해 보이지 않아 좋다. 그러나 몸매가 주는 산만한 느낌을 커버하려면 웨이브가 적당해야 한다.
액세서리는 곡선처리된 것이 좋다
뾰족뾰쪽해서 날카로운 인상을 주기 쉬운 액세서리는 피하도록 하고 화려하게 번쩍이는 것도 정돈된 이미지를 깨뜨리므로 피한다. 전체적으로 곡선처리가 되어 산뜻하면서도 깔끔하게 포인트를 줄 만한 것이 무난하다.
자기만의 이미지를 만들어 보자
돌리프튼과 같은 풍만한 가슴을 가진 여성의 매력은 무엇일까. 그녀가 주는 가장 큰 이미지의 특징이 무엇인지 세심하게 살펴서 응용한다면 개성있는 나만의 이미지를 가질 수 있으리라.

가슴이 작은 체형

여성스러운 디테일이 가슴 부분에 장식된 상의를 입는다.
여성스러운 디테일이 가슴 부분에 장식된 상의를 입는다 러플, 개더, 플리츠 같은 디테일이 가슴 부분에 다양하게 장식된 상의를 입는다. 귀엽고 발랄한 이미지를 상조하여 소녀다운 상큼함을 풍기는 효과를 연출할 수 있다. 가슴 부분에 파도 모양의 주름이 들어간 블라우스를 특별히 주문해 두면 여러 디자인의 하의와 코디네이트하여 분위기를 바꾸면서 입을 수 있다. 디테일을 살린 옷이라면 너무 헐렁하게 입는 것은 피하고 몸에 적당히 달라붙으면서 전체적인 라인은 심플한 것이 좋다. 가슴선에 커팅선이 있고 잔잔한 주름이 들어간 엠파이어 라인의 원피스를 입는다면 다트가 들어간 옷을 입는 것보다 훨씬 효과적이다. 여성미가 돋보이는 블라우스나 원피스 같은 아이템을 입을 때는 옷맵시가 나지 않고 어색해 보이기 쉽다. 이때는 속옷의 선택이 특히 중요하다. 캡이 있는 브래지어나 와이어가 들어 있는 브래지어를 선택하면 가슴선을 보완할 수 있다.
찬 느낌이 나는 소재를 선택한다
뻣뻣한 느낌을 주는 개버딘이나 데님 같은 서재를 중심으로 하여 광택나는 새틴이나 시폰 같은 부드러운 소재로 적절히 포인트를 준 것이 빈약한 가슴을 커버하는 효과가 있다. 전체 적으로 성숙한 분위기의 실루엣을 추구하기보다는 차가운 질감의 소재를 바탕으로 따스하고 애교스러운 소재로 악센트를 주어 젊고 발랄한 이미지를 만들어 내어 봄직하다.
퍼머형의 긴 헤어 스타일이 어울린다.
가슴에서 나타낼 수 없는 여성미의 매력을 풍성한 웨이브의 퍼머 머리로 분위기를 내본다. 경쾌한 짧은 헤어 스타일보다는 긴 헤어 스타일이 부드러운 분위기를 더해 주며 여성의 성숙한 매력을 표현하기에 적합하다. 또한 시력이 좋지 않은 사람이라도 안경을 쓰는 것보다는 콘텍트렌즈를 이용하는 것이 자칫 딱딱해지기 쉬운 인상을 부드럽게 유지할 수 있다.
파스텔조의 은은한 화장을 한다.
화장은 너무 진하지 않게, 고운 색조 화장에 신경을 쓴다. 핑크 계열을 주로 이용하여 생기있어 보이도록 연출한다. 붉은 계열의 볼터치로 마무리하면 소녀적인 발랄함이 살아난다.
콤플렉스를 개성으로 살린다.
여성으로서의 매력이 없다는 생각으로 컴플펙스를 느낄 것이 아니라 위에 입는 옷에 신중을 기하여 자기만의 개성있는 분위기를 연출해 내자.



Posted by 비회원

체형의 결점을 보완할 수 있는 코디 비법

체형의 결점을 보완할 수 있는 코디 비법 성형정보 2008.09.26 08:21

체형의 결점을 보완할 수 있는 코디 비법


 

큰키에 마른 체형

밝고 환한 정장 스타일이 어울린다.
마르고 키가 큰 체형이 짜임새 있는 옷 매무새를 갖추기 위해서 무슨 색을 선택해야 할지 고민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다. 이러한 체형은 마른 체형의 보완을 위해 밝고 환한 색상을 선택해야 하고 큰 키의 보완을 위해 색의 콘트라스트에 관심을 가져야 한다.

흰색을 중심으로 차분해 보이고 지적인 이미지를 주는 밝은 회색 등의 모노톤이 허약해 보이는 체형의 단점을 강한 이미지로 변화시켜 준다.
예를 들어 흰색과 밝은 회색이 마른 체형을 보완한다면 검정, 쥐색, 군함색 같은 짙은 모노톤이 큰 키를 보완해 주는 색이다. 그밖에 오렌지색이나 감색도 체형 보완 효과가 있다. 위아래의 색을 달리 입을 때는 위쪽을 짙게, 아래쪽을 밝게 입는 것이 좋다.

정장 스타일을 입는다. 캐주얼 스타일보다는 매니시한 팬츠 슈트 같은 정장 스타일이 훨씬 잘 어울리며 테일러드 재킷이나 슬림한 팬츠, 통이넓은 팬츠, 또는 샤넬라인 스커트나 롱플레어스커트 등이 잘 어울린다.

긴 머리가 좋고 모양이 확실한 액세서리가 어울린다. 어깨에 닿을 듯한 단발머리나 웨이브가 약간 있는 긴 머리가 어울리며 귀고리나 목걸이는 다이아몬드 같은 각지고 기하학적인 크고 확실한 디자인이 좋다.
가방은 서류가방같이 딱딱한 느낌의 핸드백이 무난하다.
구두는 단화가 좋지만 2~3cm, 또는 4~5cm 정도의 중간 굽에 짙은 색을 선택한다.
옷의 색상보다 짙은 색으로 코디네이트하는 것이 큰 키를 자연스럽게 보완하는 방법이다.

큰키에 보통 체형

몸무게 55kg 정도에 키가 165cm 이상의 여성을 예로 들 수 있다.
이 체형은 큰 키를 보완해 주어야 더욱 균형 잡힌 몸매를 자랑할 수 있다.

대체로 내추럴톤이나 디프한 톤의 색상들이 잘 맞는다.
특히, 녹색이나 녹색기가 있는 카키, 녹색기가 섞인 겨자색(머스타드 그린), 올리브 그린과 같은 색상들이 잘 어울린다. 이외에도 자주(퍼플), 포도주색(와인) 등도 잘 어울린다.

디프한 톤의 색상에는 내추럴톤의 차분한 색상, 또는 검정이나 흰색으로 포인트를 주거나 코디네이션시키는 것에 세련된 연출 방법이다.

녹색이나 카키와 같은 색상의 웃옷을 입을 경우, 스카프나 인웨어 색상으로 보완하는데, 피부색이 밝으면 흰색이나 크림색, 인디언 핑크와 같은 색상을 이용하고, 피부색이 어두우면 포도주색, 자주, 금갈색 그리고 짙은 빨강 등을 이용한다. 위아래를 다른 색으로 구분되게 입으면 큰 키를 보완하는데 효과가 있다.
같은 색의 슈트를 입을 때는 선명한 색상의 인웨어, 스카프, 또는 화려한 액세서리를 이용한다. 선명하고 큰 무늬가 있는 팬츠나 스커트를 입는다. 위아래가 구분된 콤비 스타일의 팬츠 슈트 또는 스커트 슈트, 매니시한 느낌의 셔츠 블라우스와 팬츠, 풀오보와 카디건을 입는 것이 좋다.

디테일이 단순하고 자연스러운 아이템들을 위아래 색을 달리해 입는다.
큰 키를 보완하려면 무늬도 이용해 본다. 아래쪽에 선명하고 커다란 무늬가 있는 아이템을 입으면 시선이 위보다는 아래로 유도되어 큰 키의 보완효과를 얻을 수 있다.
크고 대담한 디자인의 액세서리가 어울린다. 귀고리나 목걸이 등의 액세서리는 금속류나 자연 소재로 만든 크고 대담한 디자인들이 어울리며, 구두나 핸드백은 옷의 색상 중에서 밝은 쪽에 맞춘다.

큰키에 살찐 체형

위아래를 대조적인 색상으로 코디한다.
이 체형의 여성은 서구적인 타입으로 살찐 체형 때문에 자칫 둔해 보이지만 키가 크기 때문에 오히려 시원스럽고 당당한 느낌을 준다.
이 체형의 장점을 살려 매력적인 이미지로 변신을 시도해 보자.

색상은 차갑고 지적인 분위기를 줄 수 있는 중간톤의 회색에서 검정까지의 모노톤을 중심으로 선택한다. 이와 함께 포도주색 같은 세련된 색상도 잘 맞는다.
그밖에 여성미를 풍길 수 있는 짙은 빨강이나 자주색 등은 살찐 체형을 보완하기에 매우 효과적이다. 위아래는 대조적인 색상, 즉 웃옷은 짙은 색상으로, 아래옷은 밝은 색상으로 입거나 보색 관계로 대비시키는 것이 큰 키를 보완해 준다
포인트 색상은 선명한 흰색을 비롯해 밝은 계열이나 원색 계열의 밝고 생동감 넘치는 색상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레이스나 시폰같이 부드러운 소재를 선택한다.
개성을 살릴 수 있는 아이템으로는 얇은 소재의 통바지나 롱 플레어 스커트, 허리선에 벨트가 달린 재킷이나 샤넬풍의 재킷, 러플 블라우스 등이 잘 어울린다. 디자인은 깔끔하고 단순한 것 보다는 옷감 소재나 디테일로 변화를 주면서 장식이 돋보이는 디자인이 좋다.
소재는 특히, 웃옷의 경우 니트나 레이스, 시폰과 같은 하늘하늘 하고 가벼운 느낌의 소재로 몸매의 부드러운 곡선을 자연스럽게 드러내는 것이 개성 있는 차림에 도움이 된다.
고급스럽고 화려한 액세서리가 어울린다. 모자나 가방은 크고 디자인이 대담하고 독특할수록 좋다. 귀고리나 목걸이는 진주, 금속류의 화려하면서도 고급스러워 보이는 것이 좋다.
큰 키를 보완하기 위해 너무 낮은 단화를 신는 것은 오히려 큰 키를 강조하게 되므로 최소한 4~5cm의 굽을 선택해 전체적으로 안정감 있는 차림이 되도록 한다.

마른체형에 보통키

아래보다 위를 밝게 입는다
정보다 컬러 선택에 신경을 써야 하는 체형이다. 마른 체형을 보완할 수 있는 색은 크림색이나 녹색기가 섞인 옅은 파랑(민트 블루) 등 밝고 환한 파스텔 계열이다. 이들 색상이나 내추럴 계열로 컬러 코디를 하면 이 체형의 분위기를 한결 부드럽게 살려준다. 이러한 컬러 코디에는 진한 파랑(코발트 블루)이나 오렌지와 같은 색상으로 포인트를 주는 것이 효과적이다. 아래옷보다는 웃옷을 밝게 입고, 롱팬츠에 롱재킷을 입을 경우에는 계열색으로 조화를 이루게 한다. 밝은 색상의 긴 점퍼 스커트나 긴 조끼를 입을 때는 아래쪽에 디프한 컬러를 매치시키도록. 주의할 것은 위를 어둡게, 아래를 밝게 입지 말고 위아래를 검정과 갈색 등 짙은 색 계열로 입지 말 것. 또 빨강과 초록처럼 보색 대비는 이 체형에 맞지 않는다.
줄무늬·체크무늬로 개성을 살린다
표준키에 어울리는 아이템으로는 롱재킷+롱팬츠, 롱재킷+롱스커트, 롱재킷+쇼트팬츠, 미니스커트, 미니원피스 등이 잘어울린다. 마른체형에 어울리는 무늬는 줄무늬나 체크무늬로서 개성있는 옷차림을 원할 때는 이러한 무늬가 들어간 아이템을 최대한 이용하도록 한다
옷 색상과 비슷한 계열의 액세서리를 선택한다
스카프나 넥타이, 머플러는 마른 체형을 볼륨감 있0게 살려주는 액세서리로 다양한 연출법을 익히도록 하자. 때로는 길게, 때로는 짧게,또는 리본 모양으로 처리하는 방법 등 센스있는 연출이 필요하다. 그밖에 챙이 없거나 너무 넓지 않은 밀짚이나 니트 모자가 잘 어울린다. 귀고리와 목걸이는 검정이나 갈색 등의 짙은 색이나 옷 색상과 비슷한 계열색으로 하고 같은 디자인으로 통일하는것이 좋다. 구두나 핸드백의 색상 역시 동떨어지지 않도록 주의하면 체형 보완에 도움이 된다.

보통체형에 보통키

개성 연출에 포인트를 준다
우리나라 여성의 평균 치수인 158cm에 55kg 정도가 되는 표준체형을 말한다. 키에 비해 다리가 짧다든지, 허리가 굵다든지, 가슴에 살이 많다는 등의 부분적인 단점이 있을 수는 있으나 다른 체형에 비해 옷 맵시가 나고 어떤 옷ㄱ을 입어도 잘 어우린다. 이렇게 균형잡힌 몸매의 여성은 체형보와보다는 개성있는 차림을 연출하는 데에 포인트를 맞추도록. 이 체형은 밝은 색상은 물론 어두운 색상까지도 소화가 가능하다. 피부색에 따라 약간의 차이는 있지만. 여러 계열의 색상이 무난하게 어울리낟. 특히 자연을 의미하는 내추럴 계열의 p이지, 금갈색(브라운 골드), 진한 파랑(코발트 블루) 등의 색상은 이 체형의 엿어스러움을 갈려주고 세련된 이미지를 전달해 준다.

울, 실, 니트와 같은 부드러운 소재로 체형미를 살린다
몸매를 더 멋있게 표현할 수 있는 아이템으로는 직선과 곡선을 적절히 응용한 디자인의 스커트 슈트난 매니시한 이미지의 팬츠 슈트, 부드러운 이미지를 살려주는 롱원피스, 롱스커트 또는 니트 풀오버나 카디간이 등이 있다. 울이나 실크, 니트처럼 부드러운 소재일수록 체형을 더욱 돋보이게 하므로 기억해 두고 이용해 본다.
옷의 전체 스타일을 체크하고 액세서리 선택을 한다
귀고리나 목걸이 등의 액세서리는 금, 은 같은 감속이나 나무, 코르크와 같은 자연 소재 모두 잘 어울리나. 구두는 높이에 특별히 신경쓰지 않아도 되지만 캐주얼한 차림이 아니라면 적당한 높이의 구두가 좋다. 정장에는 4~5cm의 중간 굽이나 하이힐을 신어 바른 자세를 유지하도록 한다. 모자는 옷의 전체 스타일과 맞는 디자인이라면 챙의 넓이와 무관하게 연출할 수 있다. 색상은 옷과 같은 계열색으로 하며, 때로는 포인트 색상을 이용해도 좋다.

살찐체형에 보통키

위보다는 아래를, 겉보다는 속을 밝게 입는다
대체로 따뜻하고 부드러운 이미지에 편안함과 여유가 느껴지는 체형이다. 표준키라는 장점을 살려주고, 살찐 체형을 보완하면 된다. 체형을 보완을 위해 색상은 원색 계열의 빨강이나 자주, 디프 계열의 감색, 짙은 녹색, 포도주색 등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그리고 짙은 회색이나 검정도 잘 어울린다. 이처럼 선명하고 짙은 색상들은 이 체형을 보다 세련되고 차분한 이미지로 표현해 준다. 이들 색상을 기본색으로 하고, 밝은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는 녹색이나 오렌지 등을 포인트 색상으로 선택하자. 밝은 색상은 옷에 부분적으로 인웨어에 이용하는 것이 체형 보완에 더 효과가 있다. 작은 키가 아니므로 웃옷과 아래옷 색상을 달리해서 입어도된다.
곡선 처리된 부드러운 느낌의 정장과 품이 넉넉한 짙은 색상의 조끼를 입는다
정장은 현대적인 감각에 타이트한 느낌을 주는 것보다는 전체적으로 곡선 처리되어 부드러운 느낌을 주고 편안한 스타일로 디자인된 것이 가장 잘 어울린다. 재킷의 경우, 짧은 소매이거나 가슴 부분에 아웃 포켓이 달린 것, 또는 단추나 소매 장식 등 디테일에 지나치게 복잡하고 화려한 디자인은 살찐 체형을 강조해 주므로 체형 보완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 캐주얼한 스타일은 진팬츠, 롱스커트, 또는 미니스커트 등의 아이템으로 연출한다. 여기에 품이 넉넉하고 색상이 짙은 조끼를 코디해서 입으면 이 체형이 가늘고 길어 보이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작고 고급스러운 분위기의 댁세서리를 선택한다.
액세서리의 효과적인 이용은 자칫하면 둔해 보일 수 있는 체형을 보다 센스있고 고급스런 분위기로 만들어 준다. 귀고리와 목걸이, 브로치 등은 진주로 만든 것이나 코사지 같은 것이 무난하며 보석류의 너무 화려하고 큰 액세서리는 피하는 것이 좋다.

마른체형 작은키

이런 체형은 왜소하고 빈약한 인상을 주기 싶기 때문에 확대되어 보이고 부피감을 더욱 살려줄 필요가 있다. 확대되어 보이는 색감은 화이트나 베이지, 아이보리, 환한 파스텔 계열로 상의와 하의의 톤을 통일하여 유지시켜 주자. 피부색이 검을 경우에는 약간 엷은 페일톤이 좋다.
착시효과를 주자면 상의는 짧게 하의는 길게 하거나 원피스 류를 이용하면 전체적인 키를 커보이게 할수 있다. 패브릭면에서는 빳빳한 재질은 피하고 부드럽고 따스한 소재나 부피감이 있는 소재를 선택하는것이 좋다. 패턴에서는 스트라이프나 체크 무늬가 체형의 결점을 보완해주는 패턴들이다.

색감에서 상의와 하의의 톤을 통일시켜 확대되어 보이는것은 이미 언급했지만 그렇다고 항상 같은 톤으로 입을수는 없다. 이럴땐 웃옷은 밝고 화사한 색상으로, 하의는 짙은 색상으로 코디하자. 재킷은 짧게 하여 힢선을 덮으면 안된다. 스커트는 롱 스커트가 좋고 무릎까지 내려오는 스커트는 피하자.

살찐체형의 작은 키

전체적인 실루엣이 라운드를 이루기 때문에 귀엽고 깜찍한 스타일이 좋다.
흑갈색, 포도주색, 감색, 쥐색 등 디프한 톤의 짙고 어두운 색상들은 체형의 결점을 보완한다. 이외에도 짙은 빨강이나 짙은 베이지, 브라운 같은 내추럴 계열의 색상도 잘 맞는다. 여기에 밝은 색상들을 포인트 컬러로 적절히 이용하면 훨씬 센스있어 보인다.
폼이 잘맞지만 넉넉한 옷이 좋다. 수직선을 강조해서 슬림하게 연출하고 꼭 맞는 선이나, 좁은 스커트, 슬리브리스, 빳빳하거나 부풀린천, 쉬폰 소재등의 얇은 소재등은 피하도록 하자.

전체적인 키의 보완을 위한 원피스가 좋지만 하체가 길어보이는 롱팬츠나 롱스커트도 좋은 방법이다.
주름이나 러플등 부드러움을 살려주는 스타일이 잘 어울리지만 이러한 디테일은 필요이상 강조하지 않는것이 좋다.

※ 결점보완코디법 - 부위별

허리가 긴형

상의는 짧게, 하의는 길게 입는다
흔히 옷을 입을 때 왠지 어색하다라는 말을 많이 듣는 체형으로 키가 크고 마른 체형에게서 많이 볼 수 있다. 원피스보다 상 하의가 따로 떨어진 슈트류가 좋고 상의는 허리선까지 오는 짧은 볼레로 재킷이나 카디건을 입는다.
하의는 허리선이 높게 디자인된(하이웨이스트) 것이 효과적이며 팬츠는 레깅스 같은 슬림하거나 타이트하여 활동성이 있어 보이는 것으로 택한다.
스커트는 주름을 이용해 힙 선이 돋보이는 어코디언주름스커트나 개더 스커트가 적당하다. 하의를 선택할 때는 디자인보다 소재선택에 주의 해야한다. 하늘하늘하여 몸의 굴곡이 드러나는 소재보다 순면이나 마에서 느껴지는 뻣뻣한 느낌의 소재가 체형의 결점을 커버하기에는 안성맞춤이다.
상의를 밝고 환하게 입어 위쪽으로 시선을 유도한다
상의 색상은 밝고 환하게 입고 하의는 짙고 어두운 색상으로 입어 상의 쪽으로 시선이 몰릴 수 있도록 한다. 무늬가 있는 상의를 고르려면 원색이 많이 섞인 크고 화려한 꽃무늬나 체크 무늬가 적당하다.
이때 하의는 어두운 단색이 어울린다. 반대로 무늬 있는 하의를 고르려면 가는 줄무늬나 사방으로 반복되는 점무늬, 색 대비가 확실한 줄무늬 등을 선택해 힙의 높낮이나 살이 마르고 찐 정도가 모호하게 하는 착시현상을 일으킬 수 있는 무늬가 큰 효과를 준다.
하의가 복잡한 무늬일 경우에 상의는 밝은 단색으로 정리해준다.
액세서리는 눈에 띄는 것으로, 구두는 무난한 것으로 택한다
고급스럽고 독특하여 시선을 끌만한 브로치나 귀고리, 목걸이라면 최대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 금속의 체인 벨트나 굵은 가죽 벨트를 이용해 허리선을 높여 강조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단화보다는 하이힐이 물론 키가 커 보이는 효과가 있지만 무엇보다도 다리근육을 발달시키기 때문에 좋다. 스타킹은 피부색보다 진한 색이 적당하며, 구두는 되도록 단순한 디자인으로 선택하고 검정이나 밤색 등 짙고 어두운 색이 무난하다.
다리가 짧다, 혹은 굵다 등의 고민이 있는 체형은 구두의 선택이 특히 중요한데 무지막지한 통굽 구두로 보완하려하기보다는 단순하면서도 깔끔함을 잃지 않는, 값싼 느낌보다는 고급스러움이 느껴질 수 있는 5cm이상의 펌프스가 가장 적당하다.
이미지 모델을 머리 속에 그리면 모양 내기가 쉽다
연예인들 중에서 가끔 볼 수 있는 체형으로서 몇몇의 연예인들을 자기모습과 비교하면서 이들의 옷차림이 어떠한지, 어디에 신경을 쓰고 있는지, 관심 있게 보는 것도 모양내기의 지름길.
예를 들어 재킷 길이가 긴지 짧은지, 하의 색상은 어두운지 밝은지를 살펴보고 주로 어떤 색과 디자인을 즐겨 입는지 눈여겨 볼 필요가 있다.

목이 짧은 체형

깊이 파인 V네크나 U네크라인을 이용한다.
뚱뚱하거나 키가 작은 체형에서 흔히 보는 타입으로 옷 입기에 신경이 많이 쓰이는 몸매다. 어떤 옷을 입어도 태가 나지 않고, 하고 싶은 액세서리도 지극히 절제해야 하므로 고민이 많을 것이다. 하지만 몇 가지 주의할 점만 지킨다면 멋쟁이 소리를 들을 수 있다. 우선 답답한 분위기를 탈피한다.
특히 턱밑에서 가슴 선까지를 시원스럽게 연출하는 것이 포인트. 카디건과 같은 앞트임의 상의가 좋고 깊이파인 V네크나 U네크가 효과가 있다. 상의는 실크, 울, 레이온..등 부드러운 질감을 이용하고 피부색에 가까운 파스텔톤이나 여린 색상으로 상의를 입도록 한다.
가장 주의해야할 것은 칼라모양이 독특하거나 스트레치성(탄력 있고 뻣뻣한 느낌의) 소재로 디자인된 상의는 절대 금물이다. 되도록 노칼라재킷과 탱트탑으로 코디네이션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귀고리와 목걸이를 동시에 하는 것은 금물
목선이 복잡해 보이지 않도록 특히 조심한다. 스카프나 타이를 할 경우에는 낮고 길게 매주고 부피감이 느껴지지 않도록 연출하는 센스가 필요하다.
목선이 깊게 파인 상의를 입었다면 길게 늘어지는 귀고리로 포인트를 주어도 좋으나 귀고리와 목걸이를 동시에 해서 복잡해 보이는 것은 금물이다.
가슴에 브로치를 다는 것보다는 허리를 장식하는 독특한 디자인의 버클이 있는 벨트를 매보자. 오픈된 상의에 긴 목걸이를 이용하는 것도 결점 커버에 한몫을 한다.
눈 화장에 포인트를 준다
화장은 자연스러워야 하며 특히 기초화운데이션은 얼굴에서 끝내지 말고 목선까지 펴 주도록 한다.
눈 화장을 강조하고 입술은 여린색으로 바르고 눈 화장을 강조하는 것이 짧은 목선에서 조금이라도 시선을 위로 올리는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다.
이미지모델은?
개그우먼 조혜련이나 탤런트 김수미는 심하지는 않지만 시원스러운 목선을 가지진 않았다.
이들은 과연 어떤 옷을 즐겨 입는지? 특히 상의의 처리를 어떻게 하는지 살펴보면 자신의 멋내기에 도움이 될 것이다.

목이 긴 체형

목선까지 올라오는 니트웨어를 입는다
미인의 첫째 조건이기도 한 목이 긴 체형. 마음껏 멋을 내도 무리하게 보이지 않는 모듣 사람이 부러워하는 타입이다. 지적인 분위기, 도시적인 분위기, 엘레강스한 분위기, 어떤 분위기로도 연출할 수 있다.
그러나 막상 목이 너무 긴 본인은 자신의 체형을 콤플렉스로 느낄 수도 있다. 어쩐지 멀쑥하게 보여 멀대?같다는 소리도 듣는다. 기린처럼 착해 보이지만 쉽게 말해 똘똘해 보이지는 않는다.
이러한 본인의 결점을 커버하고 싶다면 터틀네크의 니트웨어나 목선 위까지 올라오는 하이칼라, 또는 약간 뻣뻣한 질감의 독특한 칼라모양이 있는 재킷이나 셔츠를 이용하는 것이다.
목선이나 칼라 모양에 러플이나 주름이 있어 볼륨감을 줄 수 있는 것도 좋다.
목선이 드러나는 옷을 입을 때는 화사한 스카프나 머플러를 센스있게 이용한다면 긴 목을 보완할 수 있을 뿐 아니라 개성 있는 분위기를 내는데도 효과를 볼 수 있다.
액세서리는 화려하게, 화장은 산뜻하게 한다.
귀고리나 목걸이는 크고 화려한 것으로 하고 목걸이는 길게 늘어지지 않는 목선에 맞는 것이 좋다. 머리 모양은 헴처리가 굵게 웨이브처리된 긴 머리와 어깨까지 오는 단발머리형 등이 잘 어울린다.
키도 크고 목이 길다면 너무 지루한 인상을 줄 수 있다는 점을 인식하고 산뜻한 화장으로 얼굴을 강조한다. 얼굴의 색조화장이나 파운데이션을 약간 짙게 하는 것도 보완책 중 하나.
눈화장보다는 입술 색상을 짙고 강열한, 생동감 있는 빨강이나 와인색, 체리핑크, 흑자색 등으로 선택한다면 긴 목의 머쓱함을 보완하기에 충분하다.
이미지 모델은?
탤런트 박소연, 염정아 등 주로 미인에게서 많이 볼 수 있는 목이 긴 체형은 학목이라는 장점 뒤에 나약해 보이는 단점을 보완해야하는 숙제가 남아있다.
이들의 화장법이나 머리모양, 옷 입는 솜씨 등을 눈여겨보면서 자신의 이미지도 그들과 비슷해지려고 노력해 보자.

가슴이 큰 체형

디자인이 심플한 슈트나 원피스류를 고른다.
가슴 부분이 깔끔하게 처리된 슈트나 원피스를 입는다. 옷의 소재는 차고 딱딱한 느낌을 주는 한편 니트 같은 것이 무난하다. 디자인은 너무 직선적이거나 모던한 것은 피하고 귀여움이 느껴지게 곡선처리한 것이 효과적이다. 정돈된 부드러운 곡선으로 여성의 섹시한 매력을 돋보이게 할 수 있다. 상의를 고를 때 특히 신중해야 하는 체형인데, V네크나 일직선 또는 곡선처리한 앞트임의 옷이 적당하다. 가슴 부분에 아웃포켓이 있거나 볼륨감이 느껴지는 디테일(주름이 들어간)이 있는 셔츠나 블라우스, 재킷은 주위가 산만하고 지적인 분위기를 잃게 하므로 피하는 것이 줗다. 또한 여름이라 하더라도 반소매 즉, 가슴 부분에서 끝나는 소매는 피하도록 하고 긴 소매를 주로 이용하는 것이 큰 가슴 을 커버하는 멋내기 요령이다.
상의는 짙고 어두운 색상이 어울린다.
피부색에 관계없이 상의 색상은 검정을 비롯하여 와인색이나 카키, 짙은 회색 등의 어두운 색상의 선택하면 안정되게 정리가 되면서 지적인 이미지를 떠올려 주는 효과가 있다.
화장은 약간 어둡게 한다
피부색이 희다면 얼굴 화장은 약간 어두운 듯이 하여 차분한 이미지를 강조한다이때 붉은 계열의 볼터치는 피하는 것이 좋다. 또 머리 모양은 부드럽게 웨이브가 있는 퍼머형이 자연스럽기도 하고 딱딱해 보이지 않아 좋다. 그러나 몸매가 주는 산만한 느낌을 커버하려면 웨이브가 적당해야 한다.
액세서리는 곡선처리된 것이 좋다
뾰족뾰쪽해서 날카로운 인상을 주기 쉬운 액세서리는 피하도록 하고 화려하게 번쩍이는 것도 정돈된 이미지를 깨뜨리므로 피한다. 전체적으로 곡선처리가 되어 산뜻하면서도 깔끔하게 포인트를 줄 만한 것이 무난하다.
자기만의 이미지를 만들어 보자
돌리프튼과 같은 풍만한 가슴을 가진 여성의 매력은 무엇일까. 그녀가 주는 가장 큰 이미지의 특징이 무엇인지 세심하게 살펴서 응용한다면 개성있는 나만의 이미지를 가질 수 있으리라.

가슴이 작은 체형

여성스러운 디테일이 가슴 부분에 장식된 상의를 입는다.
여성스러운 디테일이 가슴 부분에 장식된 상의를 입는다 러플, 개더, 플리츠 같은 디테일이 가슴 부분에 다양하게 장식된 상의를 입는다. 귀엽고 발랄한 이미지를 상조하여 소녀다운 상큼함을 풍기는 효과를 연출할 수 있다. 가슴 부분에 파도 모양의 주름이 들어간 블라우스를 특별히 주문해 두면 여러 디자인의 하의와 코디네이트하여 분위기를 바꾸면서 입을 수 있다. 디테일을 살린 옷이라면 너무 헐렁하게 입는 것은 피하고 몸에 적당히 달라붙으면서 전체적인 라인은 심플한 것이 좋다. 가슴선에 커팅선이 있고 잔잔한 주름이 들어간 엠파이어 라인의 원피스를 입는다면 다트가 들어간 옷을 입는 것보다 훨씬 효과적이다. 여성미가 돋보이는 블라우스나 원피스 같은 아이템을 입을 때는 옷맵시가 나지 않고 어색해 보이기 쉽다. 이때는 속옷의 선택이 특히 중요하다. 캡이 있는 브래지어나 와이어가 들어 있는 브래지어를 선택하면 가슴선을 보완할 수 있다.
찬 느낌이 나는 소재를 선택한다
뻣뻣한 느낌을 주는 개버딘이나 데님 같은 서재를 중심으로 하여 광택나는 새틴이나 시폰 같은 부드러운 소재로 적절히 포인트를 준 것이 빈약한 가슴을 커버하는 효과가 있다. 전체 적으로 성숙한 분위기의 실루엣을 추구하기보다는 차가운 질감의 소재를 바탕으로 따스하고 애교스러운 소재로 악센트를 주어 젊고 발랄한 이미지를 만들어 내어 봄직하다.
퍼머형의 긴 헤어 스타일이 어울린다.
가슴에서 나타낼 수 없는 여성미의 매력을 풍성한 웨이브의 퍼머 머리로 분위기를 내본다. 경쾌한 짧은 헤어 스타일보다는 긴 헤어 스타일이 부드러운 분위기를 더해 주며 여성의 성숙한 매력을 표현하기에 적합하다. 또한 시력이 좋지 않은 사람이라도 안경을 쓰는 것보다는 콘텍트렌즈를 이용하는 것이 자칫 딱딱해지기 쉬운 인상을 부드럽게 유지할 수 있다.
파스텔조의 은은한 화장을 한다.
화장은 너무 진하지 않게, 고운 색조 화장에 신경을 쓴다. 핑크 계열을 주로 이용하여 생기있어 보이도록 연출한다. 붉은 계열의 볼터치로 마무리하면 소녀적인 발랄함이 살아난다.
콤플렉스를 개성으로 살린다.
여성으로서의 매력이 없다는 생각으로 컴플펙스를 느낄 것이 아니라 위에 입는 옷에 신중을 기하여 자기만의 개성있는 분위기를 연출해 내자.



Posted by 비회원
1 
하단 사이드바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