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신용대출, 담보대출, 성형수술, 성형, 지방흡입, 임플란트, 라색, 라식, 화환, 꽃배달, 기념일, 선물, 주식, 펀드, 금융, 여행, 신혼여행, 결혼


[맥주와 폐암] 캐나다 연구팀, "맥주 폐암위험 높인다"

[맥주와 폐암] 캐나다 연구팀, "맥주 폐암위험 높인다" 암 정보 2008.10.29 17:50

[맥주와 폐암] 캐나다 연구팀, "맥주 폐암위험 높인다"

 






맥주를 마시는 사람들은 마시지 않는 사람들보다 폐암에 걸릴 위험이 더 높으며, 포도주를 마시는 사람들은 그와 반대로 폐암 위험이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캐나다 연구팀이 ’암 원인과 통제’ 5월호에 보고했다.


이번 연구 결과들은 캐나다 퀘벡주에서 앞서 실시된 2개 대규모 연구들을 살펴보고 당시보다 더 분명한 결과들을 얻기 위해 맥주 소비와 더불어 자주 발생하는 흡연 효과들을 배제한 뒤 나온 것이다.


퀘벡주 몬트리올 소재 맥길대학 연구팀은 699명의 남성 폐암 환자들을 살펴본 1980년대의 한 연구와, 1천94명의 남녀 폐암 환자들이 포함된 1990년대 중반의  다른 한 연구를 검토하고 두 연구에서 흡연 효과들을 배제했다.


이번 논문 수석 저자인 안드레아 베네데티는 당시 실험대상자들에 대한 아주 좋은 흡연 정보를 가지고 있기때문에 흡연이 폐암에 미치는 효과들을  배제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1980년대의 퀘벡주 연구에서 흡연 효과를 배제한 결과, 한 주에 맥주를 6잔까지 마시면 폐암 위험이 20% 증가했고, 한주에 7잔 이상 마시면 폐암 위험이 무려 50%나 급증했다고 맥길대학 연구팀은 전했다.


두번째 연구에서 맥주는 과일과 야채들을 먹지 않는 사람들에게 유해한 것처럼 보였고 포도주를 마시는 남성들은 40%, 여성들은 70% 폐암 위험이 각각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연구팀은 보고했다.


포도주를 마시는 사람들의 폐암 위험이 감소하는 원인은 포도주와 맥주에 들어가는 성분들의 차이와, 맥주와 포도주를 마시는 사람들의 사회, 경제적 지위, 교육 수준, 식습관, 생활양식 등에 의해 설명될 수도 있을 것이라고 연구팀은 덧붙였다.




 

Posted by 비회원
하단 사이드바 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