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신용대출, 담보대출, 성형수술, 성형, 지방흡입, 임플란트, 라색, 라식, 화환, 꽃배달, 기념일, 선물, 주식, 펀드, 금융, 여행, 신혼여행, 결혼


잠자리 들려면 장딴지가 불쾌하세요?

잠자리 들려면 장딴지가 불쾌하세요? 질병과 건강 2008.06.11 21:41

잠자리 들려면 장딴지가 불쾌하세요? 

 
■ 하지불편증후군
'찌릿찌릿' 심하면 불면증세도… 오진 흔하지만 약물로 90% 치료
 

"잠자리에 들려고 하면 양측 장딴지 부위가 찌릿찌릿해지는 등 불쾌한 느낌이 듭니다. 이러한 느낌으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다리를 움직이거나 주무릅니다. 자리에서 일어나 걸으면 그 증상이 없어지고,자려고 다시 누우면 또 생겨 잠을 잘 수가 없습니다."

67세의 할머니는 원인을 알 수 없는 질병으로 20여년 전부터 불면증세를 보이고 있다. 여러 병원을 돌아다녀도 '신경통이다' '혈액순환이 안 된다'는 등의 진단을 수없이 받고 치료를 했지만 호전이 되지 않다가 얼마전 이런 증상이 '하지불편증후군'이라는 것을 알게 됐다.

부산수면센터 양창국 소장은 하지불편증후군에 대해 "주로 장딴지 깊속한 곳의 감각 및 이상운동을 특징으로 하는 운동장애입니다. 진행되면서 증상이 팔이나 다른 부위로 퍼지기도 하는데 오진이 흔합니다. 대부분 진단이 늦어져 선진 외국에서도 증상이 발생한 지 2년 후에야 진단이 내려지곤 합니다"라고 설명했다.

의사들의 지식과 경험 부족으로 이 증후군을 진단하지 못하는 경우도 많다. 이러한 증상은 개개인에게 고유한 특이증상이며 종종 심리적인 것으로 여겨지기도 한다. 저녁이나 밤에 발생하는 경향 때문에 의사도 외적인 검사에서는 어떠한 비정상적인 것도 알아내지 못하는 경우도 많다.

하지불편증후군을 진단하는 국제적인 기준은 크게 네 가지다. 장딴지의 감각 이상으로 다리를 움직이고 싶은 기분이 들고,불쾌한 감각을 완화시키기 위해 자꾸 움직이고,쉬는 동안에 나타나고 움직이면 일시적으로 완화되고,주로 저녁에 증상이 발생하면 하지불편증후군으로 진단한다.

취침 전에 다리를 뻗고 45도로 누운 상태에서 60분 동안 다리의 움직임을 기록하는 '운동억제검사'를 통해서도 진단할 수 있다. 유병률은 전체 인구의 10% 내외로 보고될 정도로 흔히 발생되고 있다. 특히 임신부나 만성신부전증 환자에게서 많이 나타난다.

증상을 악화시키는 요인으로 술 담배 커피 등이 있다. 규칙적이고 적당한 운동은 도움을 주지만 취침 직전에 하는 심한 운동은 상태를 악화시킨다.

치료법은 증상 악화 시간에 잠자리에 드는 것을 피하면서 수면리듬을 이용하는 방법이 있다. 또 취침 전 온수욕과 마사지가 효과를 주는 경우도 있다. 정확한 진단을 내린 후 적절한 약물치료를 하면 90% 가까이 호전될 수 있다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하단 사이드바 열기